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 각국 유튜브에 욱일기 광고…서경덕 "전쟁범죄 부인하는 꼴"

송고시간2022-03-28 07:50

beta

일본 외무성이 제작한 욱일기 영상이 유튜브에서 광고로 세계에 퍼져나가는 것과 관련,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일본 정부가 전쟁범죄를 부인하는 꼴"이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일본 외무성은 지난해 10월 '일본의 오랜 문화로서의 욱일기'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만들어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렸다.

서 교수는 28일 "세계 곳곳에 거주하는 재외동포들이 최근 이 영상을 내보내는 유튜브 광고를 봤다고 제보했다"며 "영상 내용은 일본이 과거 2차 세계대전과 태평양전쟁 등에서 욱일기를 '전범기'로 사용했다는 설명을 빼놓은 게 가장 큰 문제이고, 이는 전쟁범죄를 부인하는 꼴"이라고 비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욱일기 역사적 진실 담은 영상 널리 알릴 것"

일본 외무성이 만든 욱일기 관련 영상의 한 장면
일본 외무성이 만든 욱일기 관련 영상의 한 장면

['일본의 오랜 문화로서의 욱일기' 제목의 영상 캡처]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일본 외무성이 제작한 욱일기 영상이 유튜브에서 광고로 세계에 퍼져나가는 것과 관련,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일본 정부가 전쟁범죄를 부인하는 꼴"이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일본 외무성은 지난해 10월 '일본의 오랜 문화로서의 욱일기'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만들어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렸다. 당시 한국어를 포함해 영어, 중국어 등 10개 언어로 제작했다.

2분 분량의 영상은 "욱일기는 일본 문화의 일부", "수백 년에 걸쳐 내려온 전통문화가 현대에서도 이어지고 있다" 등의 내용을 담았다.

서 교수는 28일 "세계 곳곳에 거주하는 재외동포들이 최근 이 영상을 내보내는 유튜브 광고를 봤다고 제보했다"며 "영상 내용은 일본이 과거 2차 세계대전과 태평양전쟁 등에서 욱일기를 '전범기'로 사용했다는 설명을 빼놓은 게 가장 큰 문제이고, 이는 전쟁범죄를 부인하는 꼴"이라고 비판했다.

또 한국어로 만든 욱일기 영상을 국내에 광고하는 것은 한국인에 대한 배려가 전혀 없는 일본 정부의 개념 없는 역사관을 여실히 보여주는 증거라고 질타했다.

서 교수는 과거 제작해 소셜미디어(SNS)에서 배포했던 욱일기의 역사적 진실을 담은 영상을 홍보하고, 일본 외무성 영상을 반박하는 영상도 곧 제작해 공개할 계획이다.

그는 뉴욕타임스 등 세계적인 유력 매체에 욱일기에 관한 광고를 게재해 왔고, 세계적인 기관과 글로벌 기업의 욱일기 문양 사용에 대한 시정 운동을 벌여 성과를 거뒀다.

서경덕 교수가 제작한 욱일기 반대 영상의 한 장면
서경덕 교수가 제작한 욱일기 반대 영상의 한 장면

[서경덕 교수 제공]

ghwang@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1-DC6aaX6gM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