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치동서 승용차가 택시 추돌…50대 택시기사 숨져

송고시간2022-03-26 18:11

beta

26일 오전 6시 35분께 서울 강남구 대치동 우성아파트 사거리에서 승용차가 택시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50대 택시 기사가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경찰에 따르면 승용차 운전자가 음주운전이나 졸음운전을 한 것은 아닌 것으로 파악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승용차 - 택시 추돌사고 (PG)
승용차 - 택시 추돌사고 (PG)

[권도윤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유한주 기자 = 26일 오전 6시 35분께 서울 강남구 대치동 우성아파트 사거리에서 승용차가 택시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50대 택시 기사가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택시에 타고 있던 동승자 1명은 경상을 입었다.

승용차 운전자도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크게 다치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승용차 운전자가 음주운전이나 졸음운전을 한 것은 아닌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승용차 운전자를 교통사고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입건해 정확한 사고 경위와 신호 위반 여부 등을 조사 중이다.

nor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