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테슬라, 후방 카메라 지연 작동에 미국서 947대 리콜

송고시간2022-03-26 07:05

beta

테슬라가 25일(현지시간) 후방 카메라 작동과 관련한 결함이 발생함에 따라 미국에서 전기차 947대를 리콜하기로 했다.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은 이날 테슬라 전기차를 후진시킬 때 후방 카메라 이미지가 차량 내 디스플레이에 즉각 나타나지 않는 현상이 발생했다고 발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오토파일럿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과정서 오류 발생 추정

테슬라 모델3 전기차
테슬라 모델3 전기차

[EA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테슬라가 25일(현지시간) 후방 카메라 작동과 관련한 결함이 발생함에 따라 미국에서 전기차 947대를 리콜하기로 했다.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은 이날 테슬라 전기차를 후진시킬 때 후방 카메라 이미지가 차량 내 디스플레이에 즉각 나타나지 않는 현상이 발생했다고 발표했다.

리콜 대상은 운전자 보조 장치 '오토파일럿 2.5' 프로그램을 장착한 2018∼2019년형 모델S와 모델X, 2017∼2020년형 모델3 차량 중 일부다.

NHTSA는 후방 카메라 이미지가 늦게 구현되면 후진 시 운전자의 시야를 제한해 충돌 위험을 키울 수 있다고 지적했다.

후방 카메라 지연 작동은 지난해 하반기 오토파일럿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과정에서 발생한 것으로 추정됐다.

테슬라는 올해 들어 석 달 동안 안전벨트 경고음, 차량 멈춤 기능 불량 등으로 모두 6건의 리콜을 시행했다.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