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손흥민·김영권 골' 벤투호, 11년 만에 이란 꺾고 마침내 조1위

송고시간2022-03-24 21:53

beta

한국 축구대표팀이 11년 만에 이란을 꺾고 2022 카타르 월드컵 최종예선에서 마침내 조 1위로 올라섰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24일 오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9차전 홈 경기에서 전반 47분 손흥민(토트넘)의 결승 골과 후반 18분 김영권(울산)의 추가 골로 이란을 2-0으로 완파했다.

벤투호는 일찌감치 카타르행 티켓을 손에 넣고 10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을 확정한 최종예선에서 7승 2무(승점 23)로 무패 행진을 이어가며 이날 첫 패배를 당한 이란(승점 22·7승 1무 1패)을 제치고 조 1위로 올라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카타르 월드컵 최종예선 9차전 홈 경기서 2-0 완승…7승 2무 '무패행진'

벤투 감독, 한국 대표팀 단일 재임 기간 28승 지휘 신기록

손흥민 레이저슛 넣고 침착하게
손흥민 레이저슛 넣고 침착하게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4일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예선 A조 9차전 대한민국과 이란의 경기. 대한민국 손흥민이 골을 넣은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2022.3.24 superdoo82@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장보인 기자 = 한국 축구대표팀이 11년 만에 이란을 꺾고 2022 카타르 월드컵 최종예선에서 마침내 조 1위로 올라섰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24일 오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9차전 홈 경기에서 전반 47분 손흥민(토트넘)의 결승 골과 후반 18분 김영권(울산)의 추가 골로 이란을 2-0으로 완파했다.

벤투호는 일찌감치 카타르행 티켓을 손에 넣고 10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을 확정한 최종예선에서 7승 2무(승점 23)로 무패 행진을 이어가며 이날 첫 패배를 당한 이란(승점 22·7승 1무 1패)을 제치고 조 1위로 올라섰다.

아울러 2011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8강전 1-0 승리 이후 이란전 7경기(3무 4패) '무승 사슬'도 11년 만에 끊어냈다.

흥 오른 태극전사들
흥 오른 태극전사들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24일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예선 A조 9차전 대한민국과 이란의 경기.
한국 김영권(19번)이 두번째 골을 성공시킨 뒤 손흥민 등 선수들과 환호하고 있다. 2022.3.24 hama@yna.co.kr

우리나라가 이란과 A매치에서 다득점 및 두 골 차 승리를 기록한 것은 2005년 10월 1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친선 경기 2-0 승리 이후 약 17년 만이다.

이란과 역대 전적은 10승 10무 13패가 됐다.

최종예선 원정경기(1-1 무승부)에서도 선제골을 넣었던 손흥민은 이란전 2경기 연속골 맛을 봤다.

2018년 8월 부임한 벤투 감독은 이날까지 42차례 A매치를 지휘하며 28승 10무 4패를 기록해 한국 대표팀 사령탑 단일 재임 기간 최다승 기록을 새로 썼다.

벤투 감독은 이날 경기 전까지 울리 슈틸리케 전 감독과 27승으로 최다승 기록을 나눠 갖고 있었다.

벤투 감독은 홈 무패 행진도 20경기(16승 4무)째 이어갔다.

한국 대표팀은 26일 밤 출국해 29일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서 UAE와 최종전으로 카타르 월드컵 예선 일정을 마무리한다.

hosu1@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RwAlevfz7Oo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