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크라 침공] 러, UEFA 퇴출에도 '유로 2028·2032' 유치 신청

송고시간2022-03-24 04:02

beta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유럽축구연맹(UEFA)의 경기 퇴출 조처에도 2028년과 2032년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개최를 희망했다고 AFP 통신이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대회를 주관하는 UEFA는 이날 러시아가 '유로 2028'과 '유로 2032' 유치를 신청했다고 밝혔다.

유로 2028의 유치를 희망한 국가는 먼저 공동으로 신청한 영국과 아일랜드를 비롯해 러시아, 터키로 집계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러시아 국기와 UEFA 로고
러시아 국기와 UEFA 로고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제네바=연합뉴스) 임은진 특파원 =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유럽축구연맹(UEFA)의 경기 퇴출 조처에도 2028년과 2032년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개최를 희망했다고 AFP 통신이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대회를 주관하는 UEFA는 이날 러시아가 '유로 2028'과 '유로 2032' 유치를 신청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유로 2028의 유치를 희망한 국가는 먼저 공동으로 신청한 영국과 아일랜드를 비롯해 러시아, 터키로 집계됐다.

더불어 유로 2032는 러시아를 비롯해 터키와 이탈리아 등 3개국이 유치를 신청했다.

UEFA는 두 대회의 개최국을 내년 9월 발표할 예정이다.

앞서 UEFA는 지난달 28일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조처로 러시아 축구 대표팀과 클럽의 경기 출전을 금지했다.

이에 대해 러시아축구협회는 지난 8일 스포츠중재재판소(CAS)에 UEFA 주관 경기에 복귀할 수 있게 해달라며 항소했다.

eng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