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국 "선진국 원했던 분들, 다시 힘내고 뜻 모으자"

송고시간2022-03-21 17:24

beta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은 21일 "대선 과정에서 진짜 선진국이 되길 원했던 많은 분들이 이번 책을 읽으면서 다시 한번 힘을 내고 뜻을 모으고 사회권 강화를 위해서 노력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조 전 장관은 신간 '가불 선진국' 출간을 앞두고 출판사 메디치미디어가 제작한 북트레일러에 출연해 이렇게 밝혔다.

조 전 장관은 '가불 선진국'에서 민생복지·지방분권·노동인권·부동산·경제민주화 등 사실상 문재인 정부의 국정 운영 전반을 되돌아봤다고 출판사는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신간 '가불 선진국' 홍보영상 출연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메디치미디어 북트레일러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은 21일 "대선 과정에서 진짜 선진국이 되길 원했던 많은 분들이 이번 책을 읽으면서 다시 한번 힘을 내고 뜻을 모으고 사회권 강화를 위해서 노력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조 전 장관은 신간 '가불 선진국' 출간을 앞두고 출판사 메디치미디어가 제작한 북트레일러에 출연해 이렇게 밝혔다.

그는 "선진국 대한민국의 환호 뒤에 가려져 있는 사회적 경제적 약자들에게 빚을 갚아야 한다"며 "그 빚에 기초해 우리가 선진국이 되어 있다는 의미에서 '가불 선진국'이라는 제목을 달았다"고 소개했다.

조 전 장관은 '가불 선진국'에서 민생복지·지방분권·노동인권·부동산·경제민주화 등 사실상 문재인 정부의 국정 운영 전반을 되돌아봤다고 출판사는 전했다.

오는 25일 정식 출간되는 이 책은 지난주 예약판매를 시작하면서 교보문고 등 주요 서점의 인터넷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출판사는 초판 1쇄로 찍은 1만 부가 예약판매로 모두 소진돼 중쇄에 들어갔다고 전했다.

dad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