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월 외화예금 981억4천만달러…49억7천만달러 늘어

송고시간2022-03-21 12:00

beta

기업의 해외투자 자금 예치 등으로 지난달 거주자 외화예금이 50억달러 가까이 증가했다.

한국은행이 21일 발표한 '거주자 외화예금 동향'에 따르면 올해 2월 말 기준 외국환은행의 거주자 외화예금 잔액은 981억4천만달러로 집계됐다.

1월 말보다 49억7천만달러 늘어 3개월 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은 "기업 해외투자 자금 예치 등으로 달러 예금 늘어"

일본 엔화 지폐와 미국 달러화 지폐
일본 엔화 지폐와 미국 달러화 지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기업의 해외투자 자금 예치 등으로 지난달 거주자 외화예금이 50억달러 가까이 증가했다.

한국은행이 21일 발표한 '거주자 외화예금 동향'에 따르면 올해 2월 말 기준 외국환은행의 거주자 외화예금 잔액은 981억4천만달러로 집계됐다.

1월 말보다 49억7천만달러 늘어 3개월 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2월 외화예금 981억4천만달러…49억7천만달러 늘어 - 2

거주자 외화예금은 내국인과 국내 기업, 국내 6개월 이상 거주한 외국인, 국내 진출 외국 기업 등의 국내 외화예금을 말한다.

주체별로는 한 달 새 기업예금(808억1천만달러)이 51억7천만달러 증가한 반면 개인예금(173억3천만달러)은 2억달러 줄었다.

통화 종류를 보면 미국 달러화 예금(834억3천만달러)과 유로화 예금(56억1천만달러)이 각 45억1천만달러, 6억1천만달러 불었다.

하지만 위안화 예금(19억달러)은 1억4천만달러 감소했다.

한은 관계자는 "기업이 해외투자 예정 자금과 해외채권 발행 대금 등을 예치하면서 달러 예금이 늘었다"며 "다만 개인 달러 예금은 소폭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shk99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