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크라 침공] 러, 마리우폴 최후통첩…우크라 "결사항전"(종합2보)

송고시간2022-03-21 09:28

beta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남부 항구도시 마리우폴을 포위하고 공세를 강화하면서 최후통첩을 했다.

20일(현지시간) AP통신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 총참모부(합참) 산하 지휘센터인 '국가국방관리센터' 지휘관 미하일 미진체프는 브리핑에서 "마리우폴 우크라이나군에 항복하라고 최후통첩을 했다"고 밝혔다.

이리나 베레슈크 우크라이나 부총리는 "무기를 버리고 항복할 수 없다"며 "우리는 이미 러시아에 이를 통보했다"고 결사항전 의지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러 "인도주의 통로 만들테니 2시간내 '도시 비우라'"

우크라 "투항 불가"…러, 해안봉쇄 위한 주요도시 압박 지속

(서울·로마=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전성훈 특파원 =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남부 항구도시 마리우폴을 포위하고 공세를 강화하면서 최후통첩을 했다.

이에 우크라이나는 투항을 거부한다는 입장을 러시아에 통보했다.

20일(현지시간) AP통신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 총참모부(합참) 산하 지휘센터인 '국가국방관리센터' 지휘관 미하일 미진체프는 브리핑에서 "마리우폴 우크라이나군에 항복하라고 최후통첩을 했다"고 밝혔다.

미진체프는 마리우폴 동쪽과 서쪽 두 방향으로 21일 오전 9시(한국시간 오후 4시) 인도주의 통로를 만들 예정이라고 밝히고, 우크라이나군은 무기를 내려놓고 이를 통해 두시간 동안 도시를 떠나라고 통보했다.

그는 이후 마리우폴에 남아 있는 우크라이나군은 모두 군사재판을 받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마리우폴에 인도주의 회랑을 통해 음식과 의료품 등 필수품의 공급을 허용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러시아군은 우크라이나 정부에 이날 오전 4시(한국시간 오전 11시)까지 최후통첩에 대한 답변을 요구했다.

이에 대해 우크라이나 정부는 단호하게 거부 입장을 밝혔다.

이리나 베레슈크 우크라이나 부총리는 "무기를 버리고 항복할 수 없다"며 "우리는 이미 러시아에 이를 통보했다"고 결사항전 의지를 밝혔다.

남부 요충지 마리우폴은 지난달 24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집중적인 공격을 받아왔다.

마리우폴은 동부 친러시아 반군의 점령지와 2014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로부터 무력으로 병합한 크림반도를 연결하는 요충지여서 러시아군은 개전 초기부터 최우선 전략 목표로 삼았다.

지난 16일 러시아군의 공습으로 주민 1천 명 이상이 대피해 있던 극장 건물이 붕괴한 데 이어 이날 주민 400여 명이 대피한 예술학교 건물이 폭격으로 파괴된 것으로 전해졌다.

집중 폭격으로 도시가 황폐해져 40만명 이상의 주민들이 음식과 물도 없이 갇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우크라 마리우폴 진입하는 친러 반군 탱크
우크라 마리우폴 진입하는 친러 반군 탱크

(마리우폴 로이터=연합뉴스) 20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동남부 마리우폴 외곽에서 친(親)러시아 반군 탱크가 도로 위를 달리고 있다. 러시아군은 전략적 요충지인 항구도시 마리우폴을 장악하기 위한 공세를 강화하고 있다. 2022.3.21 sungok@yna.co.kr

러시아군은 최근 탱크 등 지상군을 도심까지 진입시켜 시가전을 벌이고 있다.

미국 매체 워싱턴포스트는 "우크라이나군이 마리우폴에서 수세에 몰리면서 사실상 통제력을 상실했다"고 보도했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화상연설에서 러시아군의 마리우폴 포위 공격은 전쟁범죄로 역사에 남을 것이라면서 "이 평화로운 도시에 점령자들이 한 짓은 수 세기 동안 기억될 테러"라고 비판했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해안을 봉쇄하기 위해 동남부 마리우폴뿐만 아니라 주변 도시들에 압박을 강화하고 있다.

영국 국방부는 크림반도에서 진격해오던 러시아군이 서남부 항구도시 오데사를 향해 서쪽으로 이동하면서 중남부 미콜라이우를 우회하려는 시도를 계속하고 있다고 밝혔다.

영국 국방부는 "우크라이나 해안 막는 것은 우크라이나 국민들을 위한 필수품 공급을 막아 인도주의 위기를 악화시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우크라 침공] 러, 마리우폴 최후통첩…우크라 "결사항전"(종합2보) - 3

banana@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chMwqyWP4t4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