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거물 유격수 스토리, MLB 보스턴과 6년 1억4천만달러 계약

송고시간2022-03-21 06:45

beta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최고의 유격수 중 한 명으로 꼽히는 트레버 스토리(30)가 보스턴 레드삭스 유니폼을 입는다.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ESPN은 21일(한국시간) 보스턴이 콜로라도 로키스에서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린 스토리와 6년 1억4천만달러(약 1천702억원) 계약에 합의했다고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보스턴과 6년 1억4천만달러 계약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진 트레버 스토리
보스턴과 6년 1억4천만달러 계약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진 트레버 스토리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최고의 유격수 중 한 명으로 꼽히는 트레버 스토리(30)가 보스턴 레드삭스 유니폼을 입는다.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ESPN은 21일(한국시간) 보스턴이 콜로라도 로키스에서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린 스토리와 6년 1억4천만달러(약 1천702억원) 계약에 합의했다고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스토리는 보스턴에서의 4번째 시즌 종료 뒤 다시 FA 자격을 얻을 수 있는 옵트아웃 조항을 삽입했다.

스토리는 지난 시즌 콜로라도에서 142경기에 출전해 타율 0.251, 24홈런, 75타점, 20도루, OPS(출루율+장타율) 0.801을 기록했다.

2018년 37홈런-27도루, 2019년에 35홈런-23도루로 활약하며 2년 연속 올스타로 선출됐고, 실버슬러거상도 2회 연속 차지했다.

보스턴 유격수에는 산더르 보하르츠가 있기 때문에 스토리는 올 시즌 2루를 지키게 될 것으로 보인다.

다만, 보하르츠가 올 시즌 종료 후 옵트아웃할 수 있는 권리를 갖고 있어 보하르츠가 떠나면 스토리가 내년부터 유격수 자리로 돌아갈 수 있다.

changy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