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베이 51점 폭발' NBA 디트로이트, 올랜도 격파하고 4연패 탈출

송고시간2022-03-18 11:28

beta

미국프로농구(NBA) 디트로이트 피스턴스가 올랜도 매직을 제압하고 4연패에서 벗어났다.

디트로이트는 1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암웨이 센터에서 열린 2021-2022 NBA 정규리그 원정 경기에서 올랜도를 134-120으로 물리쳤다.

디트로이트는 최근 4연패에서 탈출하며 동부 콘퍼런스 14위(19승 51패)를 지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디트로이트 사디크 베이(오른쪽)의 슛
디트로이트 사디크 베이(오른쪽)의 슛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디트로이트 피스턴스가 올랜도 매직을 제압하고 4연패에서 벗어났다.

디트로이트는 1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암웨이 센터에서 열린 2021-2022 NBA 정규리그 원정 경기에서 올랜도를 134-120으로 물리쳤다.

디트로이트는 최근 4연패에서 탈출하며 동부 콘퍼런스 14위(19승 51패)를 지켰다.

올랜도는 3연패에 빠져 동부 최하위 15위(18승 53패)에 머물렀다.

두 팀은 이미 모두 플레이오프 진출이 좌절돼 사실상 '탈꼴찌' 경쟁만 남아있는데, 이날 결과로 승차가 1.5경기로 벌어졌다.

디트로이트의 2년 차 포워드 사디크 베이가 데뷔 후 개인 최다인 51점을 폭발하고 리바운드 9개, 어시스트 4개, 스틸 3개를 곁들여 맹활약해 승리의 주역이 됐다.

베이는 이날 3점 슛 14개를 던져 무려 10개를 꽂아 넣는 무서운 슛 감각을 자랑했다.

마빈 배글리 3세(20점 11리바운드)와 아이제이아 스튜어트(16점 10리바운드)는 동반 더블더블을 작성했다.

디트로이트는 접전이던 2쿼터 중반 54-53에서 베이와 스튜어트가 6연속 득점을 합작하며 주도권을 잡았다.

2쿼터 종료 8.8초 전부터는 베이가 3점포 포함 5점을 내리 뽑아내 73-62로 도망간 채 전반을 마쳤고, 후반엔 리드를 빼앗기지 않은 채 격차를 점차 벌려 나갔다.

올랜도에선 프란츠 바그너(21)와 모리츠 바그너(25) 형제가 각각 26점 5리바운드, 16점 5리바운드로 분전했으나 빛이 바랬다.

◇ 18일 NBA 전적

디트로이트 134-120 올랜도

song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