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첼시·비야레알,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

송고시간2022-03-17 09:55

beta

첼시(잉글랜드)와 비야레알(스페인)이 2021-2022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에 진출했다.

첼시는 16일(한국시간) 프랑스 릴의 스타드 피에르 모루아에서 열린 2021-2022 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원정 2차전에서 2-1로 승리했다.

첼시는 8강에 올랐지만 러시아 출신 구단주 로만 아브라모비치에 대한 유럽연합(EU)의 제재로 남은 UCL 홈 경기를 무관중으로 치르게 될 것이라는 현지 보도가 나오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번 시즌 8강에 잉글랜드·스페인 클럽 3개 팀씩 '강세'

첼시는 남은 UCL 일정 '무관중 위기'

8강 진출에 기뻐하는 첼시 선수들.
8강 진출에 기뻐하는 첼시 선수들.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첼시(잉글랜드)와 비야레알(스페인)이 2021-2022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에 진출했다.

첼시는 16일(한국시간) 프랑스 릴의 스타드 피에르 모루아에서 열린 2021-2022 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원정 2차전에서 2-1로 승리했다.

홈 1차전에서도 2-0으로 이긴 첼시는 1, 2차전 합계 4-1로 승리해 8강에 올랐다.

지난해 UCL 우승팀 첼시는 전반 38분 페널티킥으로 먼저 한 골을 내줬지만 전반 추가 시간에 조르지뉴의 전진 패스를 받은 크리스티안 풀리시치의 오른발 슈팅으로 동점을 만들었다.

1, 2차전 합계 3-1로 앞서 있던 첼시는 후반 26분 한 골을 더 터뜨려 8강행을 굳혔다.

왼쪽 측면에서 메이슨 마운트가 올려준 크로스를 세사르 아스필리쿠에타가 쇄도하며 오른발 슛으로 2-1을 만들었다.

이 슛은 아스필리쿠에타의 무릎 부위에 맞았지만 공이 그대로 골문 안으로 향하는 행운의 득점이 됐다.

첼시는 8강에 올랐지만 러시아 출신 구단주 로만 아브라모비치에 대한 유럽연합(EU)의 제재로 남은 UCL 홈 경기를 무관중으로 치르게 될 것이라는 현지 보도가 나오고 있다.

유벤투스를 상대로 득점 후 기뻐하는 토레스
유벤투스를 상대로 득점 후 기뻐하는 토레스

[EPA=연합뉴스]

비야레알은 유벤투스(이탈리아)와 원정 경기에서 3-0 완승을 거둬 1, 2차전 합계 1승 1무로 8강에 합류했다.

1차전을 1-1로 비긴 비야레알은 후반 30분이 지날 때까지도 0-0으로 맞서다가 후반 33분 페널티킥으로 결승 골을 뽑았다.

이후 후반 40분 파우 프란치스코 토레스의 추가 득점과 후반 추가 시간 다시 페널티킥 점수를 더해 3-0으로 크게 이겼다.

이로써 올해 UCL 8강에는 첼시와 비야레알 외에 리버풀, 맨체스터시티(이상 잉글랜드), 바이에른 뮌헨(독일), 벤피카(포르투갈), 레알 마드리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이상 스페인)가 진출했다.

잉글랜드와 스페인 리그에서 3팀씩 올라왔고, 독일과 포르투갈에서도 한 팀씩 8강에 들었다.

잉글랜드, 스페인, 독일과 함께 유럽 5대 리그로 불리는 이탈리아와 프랑스 클럽은 8강에 오르지 못했다.

8강 대진 추첨은 18일에 진행된다. 8강 1차전은 4월 5일과 6일에 열리고 2차전은 12, 13일에 나뉘어 진행된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