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3보] 일본 후쿠시마 앞바다서 규모 7.3 지진…쓰나미 주의보 발령

송고시간2022-03-17 00:38

도쿄 70만건 대규모 정전 발생

일본 후쿠시마 앞바다서 규모 7.3 지진
일본 후쿠시마 앞바다서 규모 7.3 지진

(미야기 교도=연합뉴스) 16일 밤 11시 36분께 일본 후쿠시마현 앞바다에서 규모 7.3의 강진이 발생했다. 이번 지진으로 현지 사무실 책장의 책이 쏟아진 장면. 2022.3.17 [재판매 및 DB 금지] hojun@yna.co.kr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박성진 특파원 = 16일 오후 11시 36분께 일본 후쿠시마 앞바다에서 규모 7.3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일본 기상청이 밝혔다.

기상청에 따르면 진앙의 깊이는 60㎞이며, 이번 지진으로 동북부 지역인 미야기현과 후쿠시마현에서 진도 6약∼6강의 흔들림이 관측됐다.

일본 기상청의 자체 등급인 진도 6강은 서 있기 불가능하고 기어서 움직여야 할 정도. 몸이 내동댕이쳐질 수 있다. 고정하지 않은 가구의 대부분이 이동하고 넘어지는 경우가 많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7vH30BR5JE4

이 지진으로 도쿄에서도 진도 4의 흔들림이 관측되며 2∼3분가량 건물이 흔들렸다.

일본 기상청은 미야기현과 후쿠시마현에 쓰나미 주의보를 발령했다. 예상 파도 높이는 1m다.

지진으로 수도권인 간토 지방에서는 정전이 속출했다.

도쿄전력은 이날 오후 11시 44분 현재 도쿄전력 관내인 도쿄에서 70만 건의 정전이 발생한 것을 비롯해 약 208만 건의 정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진 피해 대비해 총리관저로 들어가는 기시다 총리
지진 피해 대비해 총리관저로 들어가는 기시다 총리

(도쿄 교도=연합뉴스) 16일 밤 11시 36분께 일본 후쿠시마현 앞바다에서 규모 7.3의 강진이 발생했다. 지진 피해에 대비하기 위해 총리관저로 들어가는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왼쪽). 2022.3.17 [재판매 및 DB 금지] hojun@yna.co.kr

sungjin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