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크라 침공] WHO "병원에 대한 공격 멈춰달라"

송고시간2022-03-14 15:40

beta

세계보건기구(WHO)가 러시아에 우크라이나 병원에 대한 잔인한 공격을 멈추라고 촉구했다.

WHO는 13일(현지시간) 유니세프, 유엔인구기금(UNFPA)과 공동성명을 내고 "의료시설에 대한 무자비한 공격으로 인해 환자와 의료인이 죽거나 심각한 상처를 입고 있다"며 이같이 호소했다.

WHO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지금까지 의료시설에 대한 공격은 31건으로 공식 집계됐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의료시설 공격 31건…12명 사망·34명 부상

(서울=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세계보건기구(WHO)가 러시아에 우크라이나 병원에 대한 잔인한 공격을 멈추라고 촉구했다.

WHO는 13일(현지시간) 유니세프, 유엔인구기금(UNFPA)과 공동성명을 내고 "의료시설에 대한 무자비한 공격으로 인해 환자와 의료인이 죽거나 심각한 상처를 입고 있다"며 이같이 호소했다.

폭탄 맞아 폐허로 변한 우크라 도네츠크 병원 건물
폭탄 맞아 폐허로 변한 우크라 도네츠크 병원 건물

(볼노바하 로이터=연합뉴스) 12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동부 친(親)러시아 반군이 통제하는 도네츠크주 볼노바하에서 한 여성이 폭탄에 맞아 폐허로 변한 병원 앞에 서 있다. 2022.3.13 sungok@yna.co.kr

WHO는 "아기와 아이들, 임신부, 환자, 그들을 돌보기 위해 목숨 걸고 일하는 의료진 등에 대한 공격은 터무니없는 잔혹한 행동"이라고 강조했다.

WHO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지금까지 의료시설에 대한 공격은 31건으로 공식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로 인해 의료시설이 파손된 것이 24건이고 5건의 공격에선 앰뷸런스가 파괴됐다고 WHO는 설명했다.

의료시설에 대한 공격으로 인해 12명이 숨졌고 34명이 다쳤으며 의료 서비스에 대한 접근이 제한됐다고 WHO는 부연했다.

또 공격이 계속됨에 따라 추가 보고가 접수돼 분석 중이라고 덧붙였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시작된 이후 현지에서 이뤄진 출산은 4천300건에 달했다. 침공 이후 3개월 이내에 출산할 예정인 임신부는 8만명으로 집계됐다.

전쟁으로 인해 산소 등 임신부를 위한 의료 장비는 턱없이 부족한 상황이다.

WHO는 "우크라이나의 의료 시스템은 심각한 압박을 받고 있으며 의료체계의 붕괴는 재앙이 될 것"이라며 "이런 일들이 생기지 않도록 모든 노력을 다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러군 산부인과 병원 폭격에 부상한 우크라 마리우폴 임부
러군 산부인과 병원 폭격에 부상한 우크라 마리우폴 임부

(마리우폴 AP=연합뉴스) 9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남부 항구도시 마리우폴의 한 산부인과 병원에서 임신한 여성이 러시아군의 무차별 폭격에 부상한 채 계단을 내려오고 있다. 세르히 오를로프 마리우폴 부시장은 러시아군 침공 이후 1천170명의 민간인이 숨졌다고 집계했다. 2022.3.10 sungok@yna.co.kr

WHO는 아울러 "인도주의 기구와 의료진은 기본적인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야 하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소아마비 등의 백신 접종도 차질 없이 진행돼야 한다"라고 말했다.

최근 WHO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인해 의료 체계가 마비되면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우크라이나는 물론 피란민이 이동한 몰도바 등 주변 국가로 퍼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