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의선, 인니 공장 준공식 참석…조코위 만나 전기차 논의하나

송고시간2022-03-14 08:20

beta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인도네시아 현지 공장 준공식에 참석해 조코 위도도 대통령과 만나는 방안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회동이 성사될 경우 지난해에 이은 두 번째 만남으로, 전기차 생산과 관련한 논의가 오갈지 관심이 쏠린다.

14일 자동차 업계 등에 따르면 오는 16일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에서 40㎞ 떨어진 브카시 델타마스 공단 내에서 현대차 생산공장 준공식이 열리는 가운데 정 회장과 조코위 대통령이 모두 참석을 확정지은 것으로 전해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내일 출국해 모레 현대차 현지공장 방문…조코위와 두번째 만남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인도네시아 현지 공장 준공식에 참석해 조코 위도도 대통령과 만나는 방안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회동이 성사될 경우 지난해에 이은 두 번째 만남으로, 전기차 생산과 관련한 논의가 오갈지 관심이 쏠린다.

현대차 인도네시아 공장
현대차 인도네시아 공장

[현대차 인도네시아법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4일 자동차 업계 등에 따르면 오는 16일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에서 40㎞ 떨어진 브카시 델타마스 공단 내에서 현대차 생산공장 준공식이 열리는 가운데 정 회장과 조코위 대통령이 모두 참석을 확정지은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차는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 회원국 가운데 처음으로 인도네시아에 완성차 공장을 지었으며, 이 공장은 지난 1월 중순 가동을 시작해 현재 크레타를 생산 중이다.

준공식은 애초 올해 1월 열릴 예정이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미뤄지다가 이번에 개최되게 됐다. 이 공장에서는 올해 내 현대차의 전기차 아이오닉5 생산도 계획하고 있다.

정 회장은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하루 뒤인 15일 전용기로 출국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정 회장과 조코위 대통령이 준공식에 참석함에 따라 5개월 만에 두 번째 회동이 이뤄질 가능성이 제기된다.

정 회장과 조코위 대통령은 앞서 지난해 10월 자카르타 인터내셔널 엑스포(JIExpo)에서 열린 '미래 전기자동차 생태계'에 함께 참석해 전기차 생산과 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한 바 있다.

인도네시아는 전 세계 니켈 매장량의 20%를 보유하고 있고 망간·코발트 등 배터리 원료물질을 생산하는 국가로, 2030년까지 '전기차 산업의 허브'가 된다는 목표를 세워놓고 있다.

당시 행사에서 정 회장은 인도네시아 전통의상인 바틱을 입고 직접 축사에 나섰고, 인도네시아 정부도 이에 화답해 올해 10월께 발리에서 열리는 G20(주요 20개국) 회의의 각국 정상 의전 차량으로 제네시스 G80 전동화 모델을 선정했다.

전기차 산업 전시장 관람하는 정의선과 조코위 대통령
전기차 산업 전시장 관람하는 정의선과 조코위 대통령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25일 현대차 정의선 회장과 조코 위도도 대통령이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JI엑스포에서 열린 '미래 전기자동차 생태계' 행사에서 전시장을 관람하고 있다. 인도네시아 정부는 전기차 허브가 되겠다는 목표를 한국 기업들과 함께 이뤄가겠다며 이날 행사를 마련했다. 2021.10.25
[유튜브 생중계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noanoa@yna.co.kr

조코위 대통령은 지난해 열린 현대차 그룹과 LG에너지솔루션의 인도네시아 배터리셀 합작공장 착공식에도 참석해 축사하는 등 한국기업의 인도네시아 투자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인도네시아 현지 자동차 업계 관계자는 "이번 만남에서도 작년과 마찬가지로 전기차 논의가 이뤄질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