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희귀 포켓몬 카드, 미국 경매서 4억원 넘는 가격에 낙찰

송고시간2022-03-14 04:15

미국 경매에서 4억 원에 낙찰된 희귀 포켓몬 카드
미국 경매에서 4억 원에 낙찰된 희귀 포켓몬 카드

[헤리티지 옥션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인기 애니메이션 포켓몬의 캐릭터가 인쇄된 수집용 카드 1장이 미국에서 4억 원이 넘는 가격에 팔렸다.

CNN 방송은 13일(현지시간) 헤리티지 옥션이 실시한 경매에서 희귀 포켓몬 카드가 33만6천 달러(4억1천500만 원)에 낙찰됐다고 보도했다.

이 카드는 포켓몬 캐릭터 '리자몽'이 새겨진 1999년 영문 초판본으로, 카드 보존 상태를 감정하는 업체 PSA로부터 최고 등급을 받았다.

헤리티지 옥션은 성명에서 이번 낙찰은 포켓몬 카드에 대한 수요가 계속 늘고 있다는 점을 보여준다고 밝혔다.

미국 수집가들 사이에선 포켓몬 카드가 야구와 농구 스타가 인쇄된 스포츠 카드만큼이나 인기를 끌고 있다.

이달 초에는 미국 30대 남성이 정부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긴급 대출금을 타낸 뒤 이 돈을 희귀 포켓몬 카드를 구매하는 데 사용해 징역형을 선고받는 일이 벌어지기도 했다.

jamin74@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aKESHlAVXfw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