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크라 침공] IAEA "체르노빌 원전 모니터링 시스템 통신 끊겨"

송고시간2022-03-09 08:43

beta

국제원자력기구(IAEA)는 8일(현지시간) 러시아군에 점령된 우크라이나 체르노빌 원자력발전소의 상황이 계속 악화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로이터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IAEA는 원전 내 방사성 물질이 잘 보관돼 있는지 확인하는 원격 모니터링 장비의 통신 연결이 끊겼다고 밝혔다.

IAEA는 성명에서 "체르노빌 원전 내 원격 모니터링 시스템의 통신이 두절된 상태"라고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국제원자력기구(IAEA)는 8일(현지시간) 러시아군에 점령된 우크라이나 체르노빌 원자력발전소의 상황이 계속 악화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로이터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IAEA는 원전 내 방사성 물질이 잘 보관돼 있는지 확인하는 원격 모니터링 장비의 통신 연결이 끊겼다고 밝혔다.

IAEA는 성명에서 "체르노빌 원전 내 원격 모니터링 시스템의 통신이 두절된 상태"라고 전했다.

우크라 북부 체르노빌 원전 경비하는 러시아군
우크라 북부 체르노빌 원전 경비하는 러시아군

(프리피야트 EPA=연합뉴스) 러시아군 병사가 7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북부 프리피야트에 있는 체르노빌 원자력발전소 앞에서 경계 근무를 하고 있다. [러시아 국방부 제공 영상 캡처. 재판매 금지]. 2022.3.8 jsmoon@yna.co.kr

이 시스템은 원전 내 방사성 물질이 제 위치에 그대로 있는지 확인하는 역할을 한다.

이와 함께 IAEA는 현재 체르노빌 원전에는 210명의 기술자와 안전 요원이 거의 2주 동안 휴식 없이 일하고 있다고 밝혔다. 러시아군이 교대 근무를 허용하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라파엘 그로시 IAEA 사무총장은 "체르노빌 원전 근로자들이 처한 어려운 상황과 원전 안전에 대해 심각하게 우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러시아군은 지난달 24일 우크라이나군과의 교전 끝에 체르노빌 원전의 통제권을 빼앗고 직원들을 억류했다.

1986년 폭발 사고가 난 체르노빌 원전에는 여전히 방사성 폐기물이 보관돼 있다.

banana@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K7ZPEmmXtHo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