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크라 침공] 국제 신평사 피치, 러시아서 사업 중단

송고시간2022-03-08 12:50

beta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가 무디스에 이어 러시아에서 사업을 중단하기로 했다고 로이터통신이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피치는 이날 성명을 내고 "러시아에서 상업 운영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면서 "즉각 시행에 들어간다"고 발표했다.

피치는 무디스, S&P와 함께 국제은행간통신협회(SWIFT) 결제망에서 배제된 VTB방크, 프롬스비야지방크(PSB), 소브콤방크 등 고강도 제재망에 오른 다수 러시아와 벨라루스 은행에 대한 평가를 중단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러시아 정보는 계속 제공…이틀 전 무디스도 사업중단

IBM도 사업 중단 발표…S&P는 아직 입장 없어

피치 "러시아서 사업 중단"
피치 "러시아서 사업 중단"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지연 기자 =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가 무디스에 이어 러시아에서 사업을 중단하기로 했다고 로이터통신이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피치는 이날 성명을 내고 "러시아에서 상업 운영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면서 "즉각 시행에 들어간다"고 발표했다.

피치는 기타 국가에 있는 애널리스트들을 통해 러시아에 대한 시장 분석정보는 계속 제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러시아에 있는 직원들을 계속 지원하는 한편 러시아에 해당되는 모든 제재를 따르겠다고도 했다.

앞서 피치는 무디스, S&P와 함께 국제은행간통신협회(SWIFT) 결제망에서 배제된 VTB방크, 프롬스비야지방크(PSB), 소브콤방크 등 고강도 제재망에 오른 다수 러시아와 벨라루스 은행에 대한 평가를 중단했다.

신평사들은 서방 제재와 더불어 최근 러시아에서 허위 정보 유포를 강력하게 처벌하는 법안까지 통과되면서 이중 부담을 느꼈을 것이라고 로이터는 전했다.

러시아 하원은 지난 3일 러시아군 운용에 관한 명백한 허위 정보를 공개적으로 유포할 경우 최대 3년의 징역형에 처하고, 만일 그런 허위 정보가 중대한 결과를 초래했을 경우 최고 15년의 징역형을 부과토록 하는 형법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앞서 지난 5일 무디스도 러시아 내 영리 사업을 잠정 중단했다.

무디스는 러시아 밖의 직원들이 관련 업무를 지속할 것이며 러시아에 있는 직원들을 위한 회사의 지원은 계속된다고 밝혔다.

S&P는 아직 러시아 내 사업 중단과 관련해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미국 IT기업 IBM도 러시아에서 모든 사업을 중단했다고 이날 발표했다.

서방의 고강도 제재에 직면한 러시아는 디폴트 위기가 거론되며 신용등급이 연이어 추락한 상태다.

무디스는 러시아의 신용등급을 사흘 새 10단계 낮췄다. 지난 3일 기존 'Baa3'에서 'B3'로 6단계 내린 것을 사흘 뒤 'B3'에서 채무불이행(디폴트) 직전 단계인 'Ca'로 추가 하향했다.

S&P도 지난달 25일 BBB-에서 BB+로 한 단계 내린 데 이어, 지난 3일 러시아의 디폴트 위험 증가를 들어 BB+에서 CCC-로 8단계 더 낮췄다.

피치도 종전 'BBB'에서 'B'로 6단계 낮추고 러시아를 '부정적 관찰대상'에 올렸다.

kit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