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크라 침공] 유엔 "민간인 사망자, 어린이 27명 포함 406명"(종합)

송고시간2022-03-08 03:49

beta

유엔 인권사무소는 7일(현지시간) 러시아의 침공으로 우크라이나에서 숨진 민간인 수가 400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인권사무소는 개전 일인 지난달 24일 오전 4시부터 이날 0시까지 민간인 사망자는 406명, 부상자는 801명으로 집계됐다고 전했다.

이 가운데 어린이 사망자는 27명에 달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WHO "의료 시설에 대한 공격 16건 확인…최소 9명 사망"

폴란드 도착해 이송 기다리는 우크라 피란민들
폴란드 도착해 이송 기다리는 우크라 피란민들

(메디카 AP=연합뉴스) 7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와 국경을 접한 폴란드 메디카 국경검문소에 도착한 우크라이나 피란민들이 인근 임시 수용시설로의 이송을 기다리고 있다. 2022.3.7 leekm@yna.co.kr

(제네바=연합뉴스) 임은진 특파원 = 유엔 인권사무소는 7일(현지시간) 러시아의 침공으로 우크라이나에서 숨진 민간인 수가 400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인권사무소는 개전 일인 지난달 24일 오전 4시부터 이날 0시까지 민간인 사망자는 406명, 부상자는 801명으로 집계됐다고 전했다.

이 가운데 어린이 사망자는 27명에 달했다.

인권사무소는 최근 교전이 치열해진 지역에서 사상자 보고가 지연되고 있다며 실제 숫자는 이보다 더 많을 것이라고 우려했다.

이와 함께 세계보건기구(WHO)는 개전 이후 우크라이나에서 의료 시설에 대한 공격이 16차례 있었다고 밝혔다.

WHO는 트위터에서 "이번 공격은 2월 24일부터 3월 3일 사이에 발생했다"며 이로 인해 최소 9명이 숨지고 16명이 다쳤다고 전했다.

이어 WHO는 "더 많은 사건이 보고됐으며, 현재 검증 단계에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전날 트위터에서 "의료 시설과 보건 노동자에 대한 공격은 의료 중립성과 국제 인도주의 법에 대한 위반"이라고 비판했다.

유엔난민기구(UNHCR)는 우크라이나를 떠난 피란민이 지난 6일 현재 173만5천여 명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과반인 100만 명 이상이 폴란드로 피란 간 것으로 집계됐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X34qviB80fo

eng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