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사전투표] 이재명 "본투표서 혼선 재발 않도록 조치해야"

송고시간2022-03-05 21:07

beta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5일 "선관위와 당국은 9일 본투표에서는 확진자들의 불편과 혼선이 재발되지 않도록 철저히 조치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 "오늘 코로나에 확진되신 분들이 투표하는 과정에 많은 불편을 겪으셨다고 한다. 참정권 보장이 최우선"이라며 이같이 썼다.

선관위는 "사전투표소는 동별로 1개소뿐인데다 높은 사전투표율로 인해 많은 사람이 투표장으로 나오셔서 혼란이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본투표에선 같은 문제가 재발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답변했다고 서 의원이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영교 "선관위 '높은 사전투표율로 혼란 발생' 보고"

[사전투표] 비닐 팩에 담아
[사전투표] 비닐 팩에 담아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5일 오후 서울역 앞 임시기표소에서 코로나19 확진·격리자들이 투표하고 있다. 2022.3.5 pdj6635@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5일 "선관위와 당국은 9일 본투표에서는 확진자들의 불편과 혼선이 재발되지 않도록 철저히 조치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 "오늘 코로나에 확진되신 분들이 투표하는 과정에 많은 불편을 겪으셨다고 한다. 참정권 보장이 최우선"이라며 이같이 썼다.

그는 "사전투표율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면서 "국민의 소중한 정치의지를 확인한다. 그 준엄한 권한을 위임받아 국민 삶을 개선하는 것이 정치인의 소명"이라고 밝혔다.

국회 행정안전위원장 서영교 의원은 "사전투표 마지막 날인 오늘 코로나 확진자분들의 사전투표에서 혼선이 잇따랐다"며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하러 나오신 유권자들께서 추운 날씨 밖에서 수십분간 대기하는 등 불편함이 있었다"고 지적했다.

서 의원은 선관위를 향해 "전국의 투표소 상황을 전부 체크해 불편했던 부분들은 국민께 양해를 구하고 보완해야 할 부분을 찾아 대책을 마련하여 본투표에서 같은 문제가 재발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에 선관위는 "사전투표소는 동별로 1개소뿐인데다 높은 사전투표율로 인해 많은 사람이 투표장으로 나오셔서 혼란이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본투표에선 같은 문제가 재발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답변했다고 서 의원이 전했다.

서 의원은 "선거관리위원회에 코로나 확진자 분들의 투표가 원활히 이뤄지고, 확실하게 보장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gee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