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명, 유튜브서 "후단협 盧보다 상황 좋아…져서야 되겠나"

송고시간2022-03-05 20:38

beta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5일 "노무현 대통령님보다 제 상황이 훨씬 더 좋다. 그런데 질 수 있겠나. 져서야 되겠나"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 '재명이네 소극장'을 통해 클리앙·딴지일보 등 친여(親與) 성향 인터넷 커뮤니티에 보내는 글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노무현 대통령님께서는 경선 이후에도 후단협(후보 단일화 협의회) 등 후보를 존중하지 않고 당을 흔드는 사람들에 의해 끊임없이 공격받았다"면서 "그러나 저는 다르다. 송영길 대표님, 이낙연 위원장님을 비롯해서 함께 경쟁했던 모든 후보님들이 자기 선거처럼 뛰어주고 계신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물 마시는 이재명 대선후보
물 마시는 이재명 대선후보

(평택=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5일 경기도 평택시 평택역 1번 출구 앞에서 열린 '한다면 한다! GTX 연장으로 가까워지는 경기와 서울!' 평택 유세에서 물을 마시고 있다. 2022.3.5 [공동취재] srbaek@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5일 "노무현 대통령님보다 제 상황이 훨씬 더 좋다. 그런데 질 수 있겠나. 져서야 되겠나"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 '재명이네 소극장'을 통해 클리앙·딴지일보 등 친여(親與) 성향 인터넷 커뮤니티에 보내는 글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노무현 대통령님께서는 경선 이후에도 후단협(후보 단일화 협의회) 등 후보를 존중하지 않고 당을 흔드는 사람들에 의해 끊임없이 공격받았다"면서 "그러나 저는 다르다. 송영길 대표님, 이낙연 위원장님을 비롯해서 함께 경쟁했던 모든 후보님들이 자기 선거처럼 뛰어주고 계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당 어디에도 저를 흔드는 단 한 명 없이 한마음 한뜻으로 단결돼 있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선거일을 앞둔 후보 구도 급변 상황도 노무현 대통령님은 투표 하루 전에 닥쳤지만 저는 일주일이나 앞두고 겪었다"고 적었다.

그는 "아직 제가 100% 흔쾌하지 않은 분도 계실 줄 안다. 그렇지만 국민의 삶, 나라의 미래를 생각해 달라"며 "두 달 뒤 5월, 봉하 마을, 문재인 대통령님과 함께 손잡고 네 번째 민주 정부의 출범을 자랑스럽게 보고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gee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