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사전투표] 파주 접경지 장병들, DMZ서 소중한 한 표

송고시간2022-03-04 11:05

beta

제20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4일 경기 파주시 군내면 통일촌 비무장지대(DMZ) 안에 마련된 사전 투표소에서는 장병들이 소중한 한 표를 행사했다.

장병들은 오전 6시 30분부터 군용 차량을 나눠 타고 통일촌 백연리 마을회관 2층에 마련된 사전 투표소를 찾았다.

이들 장병은 대부분 관외 선거인으로, 간단한 본인 확인을 마치고 투표용지를 배부받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파주=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제20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4일 경기 파주시 군내면 통일촌 비무장지대(DMZ) 안에 마련된 사전 투표소에서는 장병들이 소중한 한 표를 행사했다.

[사전투표] 최전방의 소중한 한 표
[사전투표] 최전방의 소중한 한 표

(파주=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제20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일인 4일 경기도 파주시 민간인통제선 안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 장병이 투표하고 있다. 2022.3.4 andphotodo@yna.co.kr

장병들은 오전 6시 30분부터 군용 차량을 나눠 타고 통일촌 백연리 마을회관 2층에 마련된 사전 투표소를 찾았다.

이들 장병은 대부분 관외 선거인으로, 간단한 본인 확인을 마치고 투표용지를 배부받았다.

통일촌 투표소에는 기표소 3개가 설치됐고, 투표함은 관외자용과 관내자용으로 나뉘어 마련됐다.

지난 2020년 21대 총선에서도 1천200여명의 장병이 이곳에서 투표했다.

다만 이날 장병들은 줄을 서서 얘기를 나누던 예전 사전투표 때와는 달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방역 때문에 사회적 거리를 유지한 채 손 소독과 열 체크, 비닐장갑 착용 등 절차를 거쳐 투표소로 바로 입장했다.

오전 10시 35분까지 이곳 사전투표에 참여한 장병은 350여명으로 집계됐다.

사전투표는 5일에도 계속된다.

통일촌은 1973년 민통선 북방지역 개발로 정착 마을이 됐다. 행정구역상 파주시 군내면 백연리에 속하며 통일대교 북단에 있다.

n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