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크라 침공] 독일 우크라에 지대공 미사일 추가 공급

송고시간2022-03-03 20:10

beta

독일이 우크라이나에 지대공 미사일 2천700기를 추가로 공급한다.

독일 경제기후부는 3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에 지대공 미사일 '스트렐라' 2천700기 공급을 승인했다고 쥐트도이체차이퉁(SZ)과 dpa통신 등이 전했다.

독일은 우크라이나에 무기 공급을 할 수 없다는 입장에서 180도 선회해 지난 주말 대전차 무기 1천정과 군용기 격추를 위한 휴대용 적외선 유도 지대공미사일 '스팅어' 500기를 우크라이나에 공급하기로 한 바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베를린=연합뉴스) 이율 특파원 = 독일이 우크라이나에 지대공 미사일 2천700기를 추가로 공급한다.

'우크라 사태' 속 지대공 미사일 기동 훈련하는 러시아군
'우크라 사태' 속 지대공 미사일 기동 훈련하는 러시아군

(러시아 AP=연합뉴스) 3일(현지시간) 러시아군이 시베리아 지역에서 S-400 지대공 미사일 기동 훈련을 벌이고 있다. 우크라이나 사태를 두고 서방과 러시아 간의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러시아와 벨라루스는 오는 10일부터 20일까지 합동 군사훈련을 벌일 계획이다. [러시아 국방부 제공 영상 캡처]. 2022.2.4 knhknh@yna.co.kr

독일 경제기후부는 3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에 지대공 미사일 '스트렐라' 2천700기 공급을 승인했다고 쥐트도이체차이퉁(SZ)과 dpa통신 등이 전했다.

앞으로 연방안보위원회의 의결을 거치면 공급이 본격적으로 이뤄질 수 있다.

구동독군인 정치국민군(NVA)이 보유했던 구소련산 지대공 미사일은 이미 운반을 위한 준비를 마친 상태다.

앞서 독일은 우크라이나에 무기 공급을 할 수 없다는 입장에서 180도 선회해 지난 주말 대전차 무기 1천정과 군용기 격추를 위한 휴대용 적외선 유도 지대공미사일 '스팅어' 500기를 우크라이나에 공급하기로 한 바 있다.

이에 앞서 휴대용 대전차 로켓 발사기(RPG) 400정도 수출하기로 했다.

이에 더해 독일은 네덜란드와 에스토니아가 독일산 내지 구동독산 무기를 우크라이나에 공급하는 것을 승인했다.

이는 분쟁 지역에 무기 수출을 금지해온 독일의 오랜 정책을 뒤집은 것이다.

독일 국방부는 우크라이나에 어떤 무기를 추가로 공급할 수 있는지 점검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yulsid@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aSb1gbn4H74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