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노동단체 "특고·플랫폼·프리랜서 노동자 권리찾기 나설 것"

송고시간2022-03-03 14:03

beta

권리찾기유니온은 3일 서울 종로구 관수동 전태일기념관에서 제1회 '가짜 3.3 노동자의 날' 기념식을 열고 플랫폼·특수고용·프리랜서 노동자들의 권리 찾기 운동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들은 "프리랜서, 특수고용 등 다양한 이름이 있지만 모두 우리를 보통 노동자와 다르게 취급하려는 용어"라며 "사업주가 세금의 종류와 계약의 형식을 위장했다고 노동자 권리까지 원천적으로 빼앗을 수는 없다. 어떤 세금을 납부하든 노동자는 노동자"라고 강조했다.

단체는 프리랜서·특고노동자에 대한 전면적 실태조사와 대국민 홍보활동을 진행해 본격적인 권리찾기운동을 진행할 방침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권리찾기유니온, 제1회 '가짜 3.3 노동자의 날' 기념식 열어

일하는 사람 누구나 근로기준법 적용을
일하는 사람 누구나 근로기준법 적용을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3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계천로 전태일기념관에서 일하는사람 누구나 근로기준법 입법추진단 주최로 열린 제1회 가짜 3.3 노동자의 날 기념식에서 비정규직 업장 대표와 노동단체 대표자를 비롯한 참석자들이 가짜 노동자의 날 제정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2022.3.3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다운 기자 = 권리찾기유니온은 3일 서울 종로구 관수동 전태일기념관에서 제1회 '가짜 3.3 노동자의 날' 기념식을 열고 플랫폼·특수고용·프리랜서 노동자들의 권리 찾기 운동에 나선다고 밝혔다.

'가짜 3.3 노동자'라는 말은 근로소득세 대신 3.3% 세율의 사업소득세를 내는 특수고용노동자 등의 현실에 착안해 만들어진 표현이다. 특수고용직 등의 노동자 지위가 사업주에 의해 사업소득자인 것처럼 꾸며져 있다는 취지다.

단체는 이날 발표문에서 "우리는 4대 보험 대신 사업소득세를 원천징수하는 노무관리에 의해 사업소득자로 위장된 노동자"라며 "우리가 납부하는 3.3%의 세율에 따라 스스로를 가짜 3.3 노동자로 부르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프리랜서, 특수고용 등 다양한 이름이 있지만 모두 우리를 보통 노동자와 다르게 취급하려는 용어"라며 "사업주가 세금의 종류와 계약의 형식을 위장했다고 노동자 권리까지 원천적으로 빼앗을 수는 없다. 어떤 세금을 납부하든 노동자는 노동자"라고 강조했다.

권리찾기유니온은 이날 플랫폼·특고노동자와 이들의 권리회복을 위해 노력한 이들에게 '가짜 3.3. 노동자 권리찾기상'을 수여했다.

김소연 분양상담사·서진경 조리사·연보라 배우가 '권리 찾기' 부문을 수상했고, 법무법인 여는·김유경 돌꽃 노동법률사무소 노무사가 '법률지원' 부문 상을 받았다. 언론조노 대구MBC 비정규직다온분회와 서울일반노조 제화지부는 '노동조합' 부문, 전라북도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는 '사회연대' 부문을 수상했다.

축사에 나선 한상균 권리찾기유니온 위원장은 "우리나라 노동자 2명 중 1명이 근로기준법 적용을 받지 못하는 법 밖의 노동자"라며 "전국에서 기념식을 보고 있을 '가짜 3.3 노동자'들이 용기를 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단체는 프리랜서·특고노동자에 대한 전면적 실태조사와 대국민 홍보활동을 진행해 본격적인 권리찾기운동을 진행할 방침이다.

가짜 3.3 노동자의 날 행사에서 축사하는 한상균 권리찾기유니온 위원장
가짜 3.3 노동자의 날 행사에서 축사하는 한상균 권리찾기유니온 위원장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3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계천로 전태일기념관에서 일하는사람 누구나 근로기준법 입법추진단 주최로 열린 제1회 가짜 3.3 노동자의 날 기념식에서 한상균 권리찾기유니온 위원장이 축사하고 있다. 2022.3.3 hkmpooh@yna.co.kr

alllu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