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륙 54초만에 화재 F-5E, 연료 새는데 '이상무'…정비소홀 논란

송고시간2022-03-03 14:42

beta

지난 1월 추락한 F-5E 전투기가 연료도관에 '미세한 구멍'이 있었던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

구멍 틈새로 흘러나온 연료로 엔진에 화재가 발생한 것인데, 수명을 넘긴 노후 전투기에 대한 정비가 소홀했던 것 아니냐는 비판이 제기된다.

공군은 지난 1월 11일 경기 화성 야산에 추락한 F-5E의 사고 잔해를 조사한 결과 우측 엔진의 연료도관에 '머리카락 굵기' 크기의 구멍 2개가 있었고, 이 틈을 통해 연료가 누설된 것을 확인했다고 3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4년전 교체한 연료도관서 '미세 구멍' 발견…엔진 화재로 상하조종 먹통

조종사, 민가 피하려 끝까지 조종간 안놔…공군 "F-5 기종 특별점검"

노후 전투기로 꼽히는 F-5E
노후 전투기로 꼽히는 F-5E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지난 1월 추락한 F-5E 전투기가 연료도관에 '미세한 구멍'이 있었던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

구멍 틈새로 흘러나온 연료로 엔진에 화재가 발생한 것인데, 수명을 넘긴 노후 전투기에 대한 정비가 소홀했던 것 아니냐는 비판이 제기된다.

공군은 지난 1월 11일 경기 화성 야산에 추락한 F-5E의 사고 잔해를 조사한 결과 우측 엔진의 연료도관에 '머리카락 굵기' 크기의 구멍 2개가 있었고, 이 틈을 통해 연료가 누설된 것을 확인했다고 3일 밝혔다.

공군 관계자는 "과학적 판단은 어렵지만, 부식 등으로 인해 구멍이 생긴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또 통상 이륙 전 이뤄지는 정비는 육안으로만 이뤄지기 때문에 안쪽의 연료도관 구멍은 확인하지 못했다는 설명이다.

결국 연료가 새면서 이륙 약 54초 만에 엔진 화재 경고등이 울렸다. 특히 당시 연료는 항공기 하부에 있는 수평꼬리날개를 작동시키는 케이블 부근까지 샜는데, 엔진 화재 여파로 항공기 상승·하강기동(피치, Pitching)을 제어하는 수평꼬리날개를 작동시키는 케이블이 손상된 것으로 조사됐다.

이로 인해 상하기동 조종이 '먹통'이 되면서 결국 2분 24초 만에 야산에 추락했다.

해당 연료도관은 4년 전 교체한 부품이다.

정비교체 기간인 비행 600시간을 아직 다 채우지 않아 지난 4년간 별도의 정비는 이뤄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매뉴얼상 점검은 제대로 이뤄졌다는 게 공군 설명이지만, F-5E 기종이 1986년부터 운용된 노후 기종이라는 점을 고려하면 지나치게 안이했던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신차'와 '중고차'를 달리 점검하듯, 노후 기종에 대해서는 정비 간격을 더 촘촘히 해야 하는 건 상식이다.

공군도 뒤늦게 대책을 마련하기로 했다.

공군 관계자는 "F-5E 연료도관 구멍으로 인한 사례는 처음"이라며 "이전까지는 이런 사고가 없었기 때문에 이번에 점검 방법을 보완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또 모든 F-5 항공기에 대해 안전상태 점검과 연료도관을 특별점검하기로 했다. 비행은 점검이 끝난 항공기부터 점진적으로 재개할 방침이다.

이번 조사 결과 추락 당시 민가 피해를 최소화하려 했던 조종사 고(故) 심정민 소령의 노력도 공식 확인됐다.

심 소령은 당시 결함 인지 직후 수원기지로 복귀하기 위해 선회했지만, 상하기동이 되지 않자 비상탈출을 위해 '이젝션'을 두 번 외쳤다.

그러나 이내 정면에 민가지역을 발견하고 이를 회피하기 위해 비상탈출을 포기한 것으로 보인다고 공군은 전했다.

공군 관계자는 "(심 소령은) 항공기의 상하기동이 정상적으로 이루어지지 않는 가운데 횡전(수평)기동만 가능한 상태의 조종간을 잡고 끝까지 노력해 수원기지 남서쪽 약 6km 지점의 야산에 추락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사고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유감"이라며 "앞으로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hin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0c_YvK9uExU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