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보훈처장, 안창호 선생 막내아들 안필영 선생 별세에 조전

송고시간2022-03-02 07:57

beta

황기철 국가보훈처장이 최근 미국에서 별세한 도산 안창호 선생의 막내아들 안필영 선생의 유족에게 조전을 보내 애도를 표했다고 보훈처가 2일 밝혔다.

황 처장은 조전에서 "대한민국은 조국의 독립을 위해 일신을 바치신 도산 안창호 선생과 함께 우리 민족의 독립운동에 대한 역사를 알리는데 기여한 안필영 선생을 영원히 기억할 것"이라고 말했다.

도산의 3남 2녀 중 막내아들로 1926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태어난 안필영 선생은 LA캘리포니아주립대학 졸업 후 제2차 세계대전 중 일본군과 맞서 싸우기 위해 미 해군에 입대해 복무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지난달 말 LA서 별세…제2차 대전 당시 미 해군 입대해 복무

도산 안창호 선생의 자녀들
도산 안창호 선생의 자녀들

(서울=연합뉴스) 안창호 선생의 자녀들은 태평양전쟁 당시 미군에 입대하여 참전했으며, 사진 왼쪽부터 안필영, 안필립, 안수산 선생. 2022.3.2 [국가보훈처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황기철 국가보훈처장이 최근 미국에서 별세한 도산 안창호 선생의 막내아들 안필영 선생의 유족에게 조전을 보내 애도를 표했다고 보훈처가 2일 밝혔다.

황 처장은 조전에서 "대한민국은 조국의 독립을 위해 일신을 바치신 도산 안창호 선생과 함께 우리 민족의 독립운동에 대한 역사를 알리는데 기여한 안필영 선생을 영원히 기억할 것"이라고 말했다.

도산의 3남 2녀 중 막내아들로 1926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태어난 안필영 선생은 LA캘리포니아주립대학 졸업 후 제2차 세계대전 중 일본군과 맞서 싸우기 위해 미 해군에 입대해 복무했다.

일평생 미주 한인사회와 함께 대한민국 독립의 역사를 알리기 위하여 앞장섰으며, 독립운동가 후손 모임인 파이오니어 소사이어티(Pioneer Society) 모임을 주관하는 등 한인사회의 정신적 지주로서 역할을 했다고 보훈처는 평가했다.

현지 한인 단체 대한인국민회기념재단과 LA 한인회에 따르면 안 선생은 지난달 26일(현지시간) 오후 11시 11분께 LA에서 눈을 감았다.

보훈처는 "앞으로도 조국의 자주독립을 위해 헌신한 독립유공자와 그 유족에게 합당한 예우를 통해 국민의 애국정신과 민족정기를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