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군검사 도베르만' 시청률 5.3% 출발…'사내맞선' 4.9%로 추격

송고시간2022-03-01 09:39

beta

안보현·조보아의 군법정 활극 '군검사 도베르만'이 안효섭·김세정의 오피스 로맨스 '사내맞선'에 조금 앞서며 월화드라마 전쟁의 서막을 알렸다.

1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30분 방송된 tvN '군검사 도베르만' 첫 회 시청률은 5.3%(비지상파 유료가구), 오후 10시에 방송된 SBS '사내맞선' 첫 회 시청률은 4.9%를 기록했다.

'군검사 도베르만'은 로펌 로앤원의 파트너 변호사로 채용되기 위해 5년간의 군검사 복무 기간을 채우고 있는 도배만(안보현 분)과 새로 부임한 군검사 차우인(조보아)의 상반된 모습과 얽혀있는 사건들을 그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상반된 캐릭터 내세운 군법정 활극 vs 사장과 사원의 오피스 로맨스

'군검사 도베르만'
'군검사 도베르만'

[tvN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안보현·조보아의 군법정 활극 '군검사 도베르만'이 안효섭·김세정의 오피스 로맨스 '사내맞선'에 조금 앞서며 월화드라마 전쟁의 서막을 알렸다.

1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30분 방송된 tvN '군검사 도베르만' 첫 회 시청률은 5.3%(비지상파 유료가구), 오후 10시에 방송된 SBS '사내맞선' 첫 회 시청률은 4.9%를 기록했다.

'군검사 도베르만'은 로펌 로앤원의 파트너 변호사로 채용되기 위해 5년간의 군검사 복무 기간을 채우고 있는 도배만(안보현 분)과 새로 부임한 군검사 차우인(조보아)의 상반된 모습과 얽혀있는 사건들을 그렸다.

성공에 대한 갈망을 가진 인물인 도배만은 로앤원 대표 변호사 용문구(김영민)의 뜻에 따라 은행장 아들의 황제 복무 관련 사건을 수사하고 모든 혐의가 사실로 확인됐다는 결과를 밝혀내는 한편, 이 은행장 아들이 사실은 학창 시절 폭력으로 사람을 죽였다는 비밀을 들춰내며 예측불허 전개를 이끌었다.

차우인은 취조하던 군인에게 깨진 유리로 위협을 받는 상황에서도 침착한 모습을 보였고, 방산업체 IM 디펜스의 20대 회장 노태남(김우석)의 일당이 술에 몰래 약을 탄 후 불법 동영상을 촬영하는 현장에 위장 잠입해 맨손 액션으로 이들을 제압했다.

'사내맞선'
'사내맞선'

[S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사내맞선'은 동명의 인기 웹소설과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답게 명랑함을 내세웠다.

첫 회에서는 해외 지사에서 돌아온 '얼굴 천재' GO푸드 사장 강태무(안효섭)과 평범한 직장인 신하리(김세정)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강태무는 할아버지의 성화에, 신하리는 재벌 단짝 친구를 대신해 맞선 자리에 나가게 된다. 강태무는 어떤 이유에선지 거절당하기 위해 신하리가 벌인 진상짓에도 불구하고 결혼하겠다고 선포했다.

드라마는 웹툰의 남자 주인공 얼굴 그림을 강태무의 등장 장면에 오버랩 시키기도 하고, 다소 비현실적인 상황을 재기발랄한 대사로 코믹하게 넘기며 웃음을 자아냈다.

ae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