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 달성군 산불 2차 재발화…진화 중(종합)

송고시간2022-03-01 16:28

beta

지난달 26일 최초 발화한 대구 달성군 산불이 두 번째로 재발화해 산림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1일 대구시와 달성군에 따르면 지난달 26일 오후 9시께 달성군 가창면 용계리 광덕사 인근 야산에서 불이 났다.

불은 이어 오후 11시 40분께 같은 장소에서 2차 재발화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산세 험하고 낙엽층 두터워 완진에 상당한 시간 소요 전망

되살아난 대구 달성군 산불 18시간 만에 진화
되살아난 대구 달성군 산불 18시간 만에 진화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대구=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지난달 26일 최초 발화한 대구 달성군 산불이 두 번째로 재발화해 산림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1일 대구시와 달성군에 따르면 지난달 26일 오후 9시께 달성군 가창면 용계리 광덕사 인근 야산에서 불이 났다.

이 불은 다음 날 오전 5시 10분께 진화됐다.

그러나 27일 오후 7시 42분께 재발화해 28일 오후 2시 10분께 꺼졌다.

불은 이어 오후 11시 40분께 같은 장소에서 2차 재발화했다.

산림당국은 현재까지 피해 면적이 9ha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했다.

산림당국은 헬기 7대와 인력 600여 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불이 난 곳은 산세가 험해 접근이 어려운데다 낙엽층까지 두터워 완전 진화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산림당국은 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재발화한 곳은 기존에 피해 면적에 포함됐던 곳이어서 추가 피해는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du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