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명 "선거때 누구 눌러 포기압박 안돼…통합정부로 정치교체"

송고시간2022-02-27 15:54

beta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27일 "앞으로 새롭게 생길 대통합 정부가 확실하게 국민 내각과 통합 정부를 만들어 국민을 위해 정치가 복무하는 새로운 정치, 진정한 정치교체를 확실히 해내겠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경남 창원시 상남분수광장에서 진행한 유세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를 겨냥, "선거 때 되면 서로 합치고 누구를 눌러서 포기시키지 말고 국민 투표에서 과반을 못 넘기면 (1~2위 후보) 둘이 한 번 더 해서 자연스럽게 합종연횡하고 연합정부 만들 수 있는 결선투표제를 (도입)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 후보는 민주당이 다당제 보장을 위한 정치제도 개혁을 추진하는 것과 관련, "국민이 왜 두 정치 집단 중 하나만 골라야 하느냐. 제3, 제4, 제5의 선택이 가능해야 한다"면서 "이제 제3 선택이 가능한 다당제 선거제도 개혁으로 정치교체를 확실히 해내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주가조작하면 살아서 못나오게 엄정 처벌…금감원 조사인력 20배로"

(서울·창원=연합뉴스) 강병철 홍준석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27일 "앞으로 새롭게 생길 대통합 정부가 확실하게 국민 내각과 통합 정부를 만들어 국민을 위해 정치가 복무하는 새로운 정치, 진정한 정치교체를 확실히 해내겠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경남 창원시 상남분수광장에서 진행한 유세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를 겨냥, "선거 때 되면 서로 합치고 누구를 눌러서 포기시키지 말고 국민 투표에서 과반을 못 넘기면 (1~2위 후보) 둘이 한 번 더 해서 자연스럽게 합종연횡하고 연합정부 만들 수 있는 결선투표제를 (도입)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창원에서 지지호소하는 이재명 대선후보
창원에서 지지호소하는 이재명 대선후보

(창원=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27일 경남 창원시 상남분수광장에서 열린 ''지방자치와 미래산업 선도도시 창원, 이재명은 합니다!'창원 유세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2.2.27 srbaek@yna.co.kr

그는 "우리 식구 안에서 사람을 골라 쓰려니 사람이 없어서 회전문 인사하고 다른 사람은 못 하게 발목을 잡고 하는 것을 안 하면 좋지 않으냐"면서 "선거 때는 경쟁하되 끝나면 연합이 가능한 사람끼리 '당신은 여기를 맡고 우리는 이겼으니 51% 통제력만 갖겠다'는 것으로 해보고 성과가 나오면 국민이 대통령이 잘했다고 하지 장관이 잘했다고 하겠느냐"고 말했다.

이 후보는 민주당이 다당제 보장을 위한 정치제도 개혁을 추진하는 것과 관련, "국민이 왜 두 정치 집단 중 하나만 골라야 하느냐. 제3, 제4, 제5의 선택이 가능해야 한다"면서 "이제 제3 선택이 가능한 다당제 선거제도 개혁으로 정치교체를 확실히 해내겠다"고 말했다.

이어 "정치는 가장 즐거운 국민 스포츠가 돼야 하는데 선거가 끝나면 원수가 돼서 서로 죽이려고 한다"면서 "그러지 않으려면 다른 선택을 할 수 있게 해야 한다. 오늘 민주당은 8시 의총에서 (정치개혁안) 당론을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관련, "한반도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면서 "이럴 때는 강력한 국방력을 갖추고 경제력을 키우고 국민의 힘을 하나로 모으고 지도자가 명확한 상황 판단을 하고 합당한 대책을 만들어 강력히 대처하면 된다. 전쟁 걱정이 없는 평화적인 한반도, 경제와 안보가 선순환되는 나라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창원에서 지지호소하는 이재명 대선후보
창원에서 지지호소하는 이재명 대선후보

(창원=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27일 경남 창원시 상남분수광장에서 열린 ''지방자치와 미래산업 선도도시 창원, 이재명은 합니다!'창원 유세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2.2.27 srbaek@yna.co.kr

이 후보는 홍준표 의원이 경남지사 때 진주의료원을 폐쇄한 것을 언급하면서 "그때 제가 시립의료원을 만들고 있었는데 성남시장이 경남지사랑 비교가 되니 격이 올라가더라"고 말했다.

또 2015년 경남 학교 무상급식 중단 사태와 관련, "예산을 아껴서 3대 무상복지를 한다고 하니 정부가 마구 막았는데 경남에서는 하고 있던 무상급식이 중단돼 비교되면서 제 정치적 비중이 올라갔다"면서 "홍준표 지사에게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비꼬아 말했다.

이 밖에 그는 금융자산 시장과 관련, "금융 부분에 관한 부정부패를 조사하는 금감원 인력을 지금 30명에서 20배로 늘릴 것"이라면서 "부정거래, 펀드사기, 주가조작을 싹 조사해서 아예 꿈도 못 꾸게 하겠다. 그거 하면 미국처럼 징역 80년을 보내, 살아서는 다시 밖으로 못 나오게 엄정하게 처벌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펀드사기 주가 조작해서 100억원을 벌고 3년이나 5년 살다 나와서 그 돈으로 떵떵거리면서 '몰디브 가서 모히토를 마신다, 모히토 가서 몰디브를 마신다' 그러면 안된다"고 덧붙였다.

이재명 대선후보, 창원유세
이재명 대선후보, 창원유세

(창원=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27일 경남 창원시 상남분수광장에서 열린 ''지방자치와 미래산업 선도도시 창원, 이재명은 합니다!'창원 유세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2.2.27 srbaek@yna.co.kr

solec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