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크라 침공] 우크라 대통령 참모 "러시아군 3천500명 죽거나 다쳐"

송고시간2022-02-27 04:08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의 참모는 26일(현지시간) 수도 키예프에 대한 러시아의 공격이 진전을 보이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이 참모는 또 지금까지 약 3천500명의 러시아 군인이 죽거나 다쳤다고 밝혔다.

이 참모는 "우리는 키예프 인근에서 적을 타격하고 있다. 지금으로선 적이 움직이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