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시네루→회전' '우라→되돌리기'…PBA, 바른 당구용어 전파한다

송고시간2022-02-23 11:47

beta

정체불명의 외래어와 일본어 잔재투성이였던 당구 용어가 바른 우리말로 탈바꿈한다.

프로당구협회(PBA)는 23일 'PBA 당구용어 2022'를 발표했다.

이번 용어 정립을 위해 현역 선수는 물론 PBA 심판진, 당구 경기 해설가 등 PBA 각계 관계자들이 머리를 맞대고 2019년부터 정기적인 회의를 거쳐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프로당구협회, 'PBA 당구용어 2022' 발표

PBA-LPBA 대표 선수들
PBA-LPBA 대표 선수들

[PB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다마→당구공, 시네루→회전, 오시→밀어치기, 우라마시→되돌리기….'

정체불명의 외래어와 일본어 잔재투성이였던 당구 용어가 바른 우리말로 탈바꿈한다.

프로당구협회(PBA)는 23일 'PBA 당구용어 2022'를 발표했다. 출범 원년부터 지속해서 표준화 작업을 거쳐 온 성과다.

이번 용어 정립을 위해 현역 선수는 물론 PBA 심판진, 당구 경기 해설가 등 PBA 각계 관계자들이 머리를 맞대고 2019년부터 정기적인 회의를 거쳐왔다.

이들은 우선 당구 방송이나 당구인들이 흔히 사용해온 당구용어 자료를 취합한 후 일본어 잔재 용어와 비속어를 배제하고, 정확한 우리말과 국제 통용어인 영어 표현을 토대로 올바른 당구 용어안을 마련해 의견 수렴 절차를 진행했다.

이번 'PBA 당구용어 2022'를 통해 발표된 용어는 총 48개다.

우라(뒤돌리기), 하꾸(옆돌리기), 오마(앞돌리기), 빵꾸(넣어치기) 등 기술 용어를 비롯해 다마(당구공), 다이(당구대) 등 당구용품 용어 및 경기 용어 등에 대한 표준화 작업을 거쳤다.

PBA 당구용어는 앞으로 PBA 투어를 중심으로 점차 확대 사용할 예정이며, 중계 등에도 적극적으로 권장할 예정이다.

또 PBA 홈페이지 상시 게재, 대한당구장협회와 협력해 전국 주요 당구클럽에도 포스터 형식의 자료를 배포할 예정이다.

또 PBA는 당구용어 정리 사업의 첫발을 뗀 만큼, 향후 각계 전문가들의 의견 수렴 과정을 지속해서 진행, 올바른 당구용어를 정립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PBA는 "방송과 선수 등 PBA 관계자들이 중심이 돼 용어의 조기 정착을 이루는데 주력할 예정"이라며 "이후 동호인들과 당구 팬들에게 적극적으로 전파하고 홍보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 더 좋은 의견이 개진된다면 차후 더 많은 분야의 용어 정립 과정에서 얼마든지 수용하고 개선해 나갈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PBA 당구용어 2022
PBA 당구용어 2022

[PB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changy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