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 성우' 오승룡 성우협회 고문 별세…향년 87세

송고시간2022-02-21 19:11

beta

1950∼1960년대 라디오 전성시대를 이끌어온 '국민 성우' 오승룡 한국성우협회 고문이 21일 별세했다.

방송가에 따르면 오승룡은 만성신부전을 오래 앓던 중 최근 건강이 나빠져 병원에 입원했다가 이날 세상을 떠났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성우 오승룡
성우 오승룡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1950∼1960년대 라디오 전성시대를 이끌어온 '국민 성우' 오승룡 한국성우협회 고문이 21일 별세했다. 향년 87세.

방송가에 따르면 오승룡은 만성신부전을 오래 앓던 중 최근 건강이 나빠져 병원에 입원했다가 이날 세상을 떠났다.

1935년 충남 보령에서 태어난 오승룡은 1954년 KBS 전신인 서울중앙방송국 성우 1기로 선발되면서 성우의 길을 걸어왔다.

오승룡의 대표작은 MBC 라디오 시사 풍자극 '오발탄'이다. 군사정권 시절 부정부패와 사회 부조리를 고발하는 프로그램을 이끌었다.

고인은 라디오 진행자로서도 활동을 꾸준히 이어왔다. 서울교통방송(TBS)에서 '서울이야기'를, 전국교통방송(TBN)에서 '세월 100년, 노래 100년', TBN '서울야곡' 등을 진행했다.

2011년 대한민국대중문화예술상 문화훈장을 비롯해 KBS연기대상 성우부문, 대한민국방송대상 라디오연기대상, KBS연기대상 공로상 등을 수상하는 등 방송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빈소는 여의도성모병원 장례식장에 차려질 예정이다. 발인은 24일이다.

ae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