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탈리아, 면역 저하자에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 권고

송고시간2022-02-21 01:17

beta

이탈리아에서도 면역 저하자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백신 4차 접종이 이뤄질 전망이다.

ANSA 통신 등에 따르면 이탈리아 보건부는 20일(현지시간) 기저 질환 등으로 면역 저하가 심한 사람에 대해 4차 백신 접종을 권고했다.

이탈리아의약품청(AIFA)은 전날 면역 저하자에 대한 4차 백신 권고 의견을 보건부에 전달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로마=연합뉴스) 전성훈 특파원 = 이탈리아에서도 면역 저하자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백신 4차 접종이 이뤄질 전망이다.

ANSA 통신 등에 따르면 이탈리아 보건부는 20일(현지시간) 기저 질환 등으로 면역 저하가 심한 사람에 대해 4차 백신 접종을 권고했다.

3차 백신 접종 후 최소 120일이 지났다면 면역 보강을 위해 메신저 리보핵산(mRNA) 계열로 추가 접종하라는 것이다.

코로나19가 여전히 강한 전파력을 보이는 가운데 면역 취약층을 최대한 보호하기 위한 조처다.

보건당국은 3차 접종이 바이러스 감염자의 사망·중증 예방에 효과가 컸다고 평가하고 있다.

이에 앞서 이탈리아의약품청(AIFA)은 전날 면역 저하자에 대한 4차 백신 권고 의견을 보건부에 전달했다. AIFA는 우리나라의 식품의약품안전처에 해당하는 기관이다.

보건당국은 다만, 일반 국민의 4차 접종은 고려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AIFA 책임자인 니콜라 마그리니 청장은 지난 10일 일반인의 백신 4차 접종은 당장 없을 것이나 연례적으로 이를 맞을 필요가 있다는 의견을 밝힌 바 있다.

이날 기준 이탈리아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은 전체 인구(약 5천930만명) 대비 81.4%, 12세 이상 인구 대비로는 88.9%다. 3차 접종률은 전체 인구 기준 61.2%로 집계됐다.

lu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