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독일 총리 "러, 우크라 침공한다면 심각한 실수될 것"

송고시간2022-02-19 19:22

beta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는 19일(현지시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다면 심각한 실수가 될 것이라면서 높은 정치적, 경제적, 지정학적 비용을 치러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다.

숄츠 총리는 이날 독일 뮌헨에서 열린 뮌헨안보회의 이틀째 행사에서 이같이 말하고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국경 지역에 10만명의 병력을 집결시키고 있는 것에 대한 정당한 이유가 없다고 강조했다.

우크라이나 위기가 주요 의제가 된 이번 회의에서 미국, 유럽 등 서방의 고위 당국자들은 러시아에 우크라이나 침공 시 강력한 제재 등으로 대응하겠다고 경고하면서 동시에 대화에 나서 외교적 해결책을 찾을 것을 촉구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뮌헨 AFP=연합뉴스)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가 19일(현지시간) 독일 뮌헨에서 열린 뮌헨안보회의에서 연설하고 있다. 2022.2.19 photo@yna.co.kr

(뮌헨 AFP=연합뉴스)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가 19일(현지시간) 독일 뮌헨에서 열린 뮌헨안보회의에서 연설하고 있다. 2022.2.19 photo@yna.co.kr

(브뤼셀=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는 19일(현지시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다면 심각한 실수가 될 것이라면서 높은 정치적, 경제적, 지정학적 비용을 치러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다.

숄츠 총리는 이날 독일 뮌헨에서 열린 뮌헨안보회의 이틀째 행사에서 이같이 말하고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국경 지역에 10만명의 병력을 집결시키고 있는 것에 대한 정당한 이유가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러시아는 우크라이나의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가입 가능성을 개전 이유로 만들었다"면서 나토 가입 문제는 의제에 있지 않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숄츠 총리는 그럼에도 서방은 러시아의 안보 요구에 대해 협상을 할 준비가 돼 있다면서 "우리는 분명히 지지할 수 없는 요구와 정당한 안보 이해를 구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회의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가능성에 대한 우려가 계속되는 가운데 열렸다.

전날 개막해 20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회의에는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과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 옌스 스톨텐베르그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사무총장 등 각국 정부와 국제기구의 고위급 인사가 다수 참석했다.

우크라이나 위기가 주요 의제가 된 이번 회의에서 미국, 유럽 등 서방의 고위 당국자들은 러시아에 우크라이나 침공 시 강력한 제재 등으로 대응하겠다고 경고하면서 동시에 대화에 나서 외교적 해결책을 찾을 것을 촉구했다.

kj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