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 전 대통령 달성군 사저 잔금 치러…"입주 3월초 예상"(종합2보)

송고시간2022-02-17 19:13

beta

박근혜 전 대통령 대구 달성군 사저 잔금 지급이 마무리되면서 입주 시기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박 전 대통령 측은 입주 시기가 3월 초 전후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17일 대구 달성군 등에 따르면 박 전 대통령 측근인 유영하 변호사는 이날 대구를 찾아 매도인에게 사저 매입비용 잔금을 지급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유영하 변호사 대구 찾아 후속절차 마무리…청와대 경호처, 사저 답사 경호준비

유영하, 박 전 대통령 사저 인근서 포착
유영하, 박 전 대통령 사저 인근서 포착

(대구=연합뉴스) 박세진 기자 = 청와대 경호처가 박근혜 전 대통령 사저 경호 준비에 들어간 17일 박 전 대통령 측근인 유영하 변호사가 지인들과 사저 인근 카페를 찾았다. 2022.2.17 psjpsj@yna.co.kr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박세진 기자 = 박근혜 전 대통령 대구 달성군 사저 잔금 지급이 마무리되면서 입주 시기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박 전 대통령 측은 입주 시기가 3월 초 전후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일각에선 이달 중 입주 가능성도 거론된다.

17일 대구 달성군 등에 따르면 박 전 대통령 측근인 유영하 변호사는 이날 대구를 찾아 매도인에게 사저 매입비용 잔금을 지급했다.

취등록세(3억470만380원) 납부, 소유권 이전 등기 등을 마치면 후속 절차가 끝난다. 취득세는 고급주택으로 분류돼 11%가 적용됐다. 사저 매입가격은 25억원이다.

사저 공시가격은 13억7천200만원으로, 취득당시 시가표준액(주택공시가격)이 9억원을 초과하는 고급주택에 해당하며, 동시에 종합부동산세 대상(주택공시가액 11억원 초과)이다.

유 변호사는 이날 오후 3시께 지인 4~5명과 함께 박 전 대통령 사저 인근 카페를 30여분 간 방문한 모습도 포착됐다.

그는 "오늘은 사저 건물 내부 도면을 받으러 왔다. 안에 물건도 넣고 해야 하니까"라고 설명했다.

박 전 대통령이 3월 2일 사저에 입주한다는 소식에 대해서는 "이미 직접 아니라고 말한 바 있다"고 재차 부인했다.

그러면서 "(박 전 대통령) 퇴원 날짜는 병원에서 정하는 거지 우리가 정할 수 있는 게 아니다"라며 "3월 초로 예상은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사저 안에는 들어가봤나'라는 질문에는 "당연히 안에 들어가봤지만 오늘은 청와대 경호처에서 갔고 나는 도면을 받으러 왔다"고 강조했다.

유 변호사는 취재진을 만나고 10여분 뒤 지인들과 함께 자리를 떴다.

청와대 경호처도 달성군 유가읍 쌍계리에 소재한 박 전 대통령 사저 경호 준비에 들어갔다.

청와대 경호처는 이날 김문오 달성군수를 면담하고 경호 업무를 협의한 뒤 사저를 방문했다.

이어 사저 안 담벼락 높이 등 구조를 확인하고 회의도 진행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 사저 경호 준비
박근혜 전 대통령 사저 경호 준비

(대구=연합뉴스) 박세진 기자 = 17일 청와대 경호처가 대구 달성군에 마련된 박근혜 전 대통령 사저를 찾아 경호 준비를 시작했다.
사진은 이날 관계자들이 박 전 대통령 사저를 둘러본 뒤 빠져나가는 모습. 2022.2.17 psjpsj@yna.co.kr

psjps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