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익산시, 21일부터 모든 시민에 재난기본소득 10만원 지급

송고시간2022-02-17 11:00

beta

전북 익산시는 21일부터 모든 시민에게 10만원의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재난기본소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의 생활 안정을 돕기 위한 것이다.

자체 예산으로 추진하는 재난기본소득은 올해 1월 20일 0시 기준 익산에 주소를 등록한 모든 시민과 외국인이 대상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긴급재난지원금(PG)
긴급재난지원금(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익산=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전북 익산시는 21일부터 모든 시민에게 10만원의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재난기본소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의 생활 안정을 돕기 위한 것이다.

2020년에 이어 두 번째다. 자체 예산으로 추진하는 재난기본소득은 올해 1월 20일 0시 기준 익산에 주소를 등록한 모든 시민과 외국인이 대상이다.

신청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할 수 있다.

온라인 신청은 21일부터 내달 5일까지 시 홈페이지에서 휴대폰으로 본인 인증 후 신청하면 된다. 세대주가 세대원까지 일괄 신청할 수 있는 오프라인은 다음 달 14일부터 4월 15일까지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서 하면 된다.

지급받은 재난기본소득은 5월 31일까지 익산지역에서만 사용할 수 있다.

ic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