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보] 홍상수 '소설가의 영화', 베를린영화제 은곰상 심사위원대상

송고시간2022-02-17 04:25

beta

홍상수 감독이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3년 연속으로 수상했다.

홍 감독은 16일(현지시간) 제72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27번째 장편 '소설가의 영화'로 심사위원대상(은곰상)을 받았다.

'소설가의 영화'는 소설가 준희가 잠적한 후배의 책방으로 먼 길을 찾아가고, 혼자 산책을 하고, 영화감독 부부와 배우를 만나게 되는 이야기가 소재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베를린영화제 레드카펫서 나란히 선 홍상수·김민희
베를린영화제 레드카펫서 나란히 선 홍상수·김민희

(베를린 AFP=연합뉴스) 홍상수(왼쪽)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16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제72회 베를린 국제영화제 경쟁부문 초청작 '소설가의 영화' 레드카펫 행사에서 나란히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2.2.16 leekm@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홍상수 감독이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3년 연속으로 수상했다.

홍 감독은 16일(현지시간) 제72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27번째 장편 '소설가의 영화'로 심사위원대상(은곰상)을 받았다. 2020년 '도망친 여자'로 감독상, 지난해 '인트로덕션'으로 각본상을 받은 데 이어 3년 연속 수상이다.

'소설가의 영화'는 소설가 준희가 잠적한 후배의 책방으로 먼 길을 찾아가고, 혼자 산책을 하고, 영화감독 부부와 배우를 만나게 되는 이야기가 소재다.

mihe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qB_r2l_Cr2Y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