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 최민정, 쇼트트랙 여자 1,500m 금메달…2연패 달성(종합)

송고시간2022-02-16 23:05

beta

한국 쇼트트랙 여자 대표팀의 간판 최민정(성남시청)이 마침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1,500m에서 금메달을 차지하면서 이 종목 2연패를 달성했다.

최민정은 16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경기장에서 열린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500m 결승에서 2분17초789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최민정의 '금빛 질주'로 한국 선수단은 쇼트트랙 남자 1,500m에서 우승한 황대헌(강원도청)에 이어 이번 대회 두 번째 금메달을 획득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018 평창 대회 1,5000m 금메달에 이어 대회 2연패 쾌거

최민정, 통산 메달 5개…한국인 역대 최다 동계올림픽 메달 '공동 1위'

[올림픽] 최민정의 금빛 미소
[올림픽] 최민정의 금빛 미소

(베이징=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최민정이 16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 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500m 결승에서 1위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금메달을 획득하고 환하게 웃고 있다. 2022.2.16 pdj6635@yna.co.kr

(베이징=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한국 쇼트트랙 여자 대표팀의 간판 최민정(성남시청)이 마침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1,500m에서 금메달을 차지하면서 이 종목 2연패를 달성했다.

최민정은 16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경기장에서 열린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500m 결승에서 2분17초789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이로써 2018 평창 대회 1,500m 우승자인 최민정은 베이징 대회를 통해 이 종목 타이틀 방어에 성공했다.

특히 여자 1,000m와 여자 3,000m 계주에서 나란히 은메달을 따낸 최민정은 이번 대회 쇼트트랙 여자부 마지막 경기인 1,500m 결승전에서 이번 대회 자신의 3번째 메달을 금빛으로 장식했다.

동계올림픽에서 통산 5개(금 3·은 2)의 메달을 확보한 최민정은 전이경(금 4·동 1), 박승희(금 2·동 3·이상 쇼트트랙), 이승훈(금 2·동 3·스피드스케이팅)과 함께 한국인 역대 동계올림픽 최다 메달 '공동 1위'에도 이름을 올렸다.

최민정의 '금빛 질주'로 한국 선수단은 쇼트트랙 남자 1,500m에서 우승한 황대헌(강원도청)에 이어 이번 대회 두 번째 금메달을 획득했다.

[올림픽] 최민정의 금메달 미소
[올림픽] 최민정의 금메달 미소

(베이징=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최민정이 16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 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500m 결승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후 기뻐하고 있다. 2022.2.16 hwayoung7@yna.co.kr

결승전을 맞아 최민정은 스타트부터 선두로 나서 안정적으로 레이스를 펼쳐나갔다.

변수는 결승선을 11바퀴 남기고 벌어졌다. 후위에 있던 한위퉁(중국)이 갑자기 속력을 높여 질주했다.

그대로 두면 한위퉁의 금메달 획득 가능성이 커질 수도 있는 상황에서 유력한 금메달 후보였단 네덜란드의 쉬자너 스휠팅이 따라붙었다.

최민정을 포함한 나머지 선수들도 자연스럽게 스피드를 높여 스휠팅의 뒤를 따라갔다.

갑작스럽게 시작된 질주에 한위퉁과 스휠팅은 이때 체력적으로 손해를 봤고, 3위로 뒤따르던 최민정에게 기회가 왔다.

체력을 아낀 최민정은 결승선을 8바퀴 남기고 주특기인 아웃코스 질주를 시작했다.

[올림픽] 시상대 높은 곳에 오른 최민정
[올림픽] 시상대 높은 곳에 오른 최민정

(베이징=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최민정이 16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 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500m 결승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후 시상대에 올라 기뻐하고 있다. 2022.2.16 pdj6635@yna.co.kr

곧바로 1위를 차지한 최민정은 점점 속력을 높이며 2위 그룹과 거리를 벌렸다.

이탈리아의 베테랑 아리안나 폰타나가 최민정을 따라붙었지만, 최민정은 속도를 늦추지 않고 그대로 결승선을 가장 먼저 통과한 뒤 금메달을 포효했다.

은메달은 폰타나, 동메달은 스휠팅이 차지했다. 함께 결승에 진출한 이유빈(연세대)은 6위를 기록했다.

cycl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5UbDOxTDW2U

[그래픽] 베이징 동계올림픽 메달리스트 - 쇼트트랙 여자 1,500m 계주(종합)
[그래픽] 베이징 동계올림픽 메달리스트 - 쇼트트랙 여자 1,500m 계주(종합)

(서을=연합뉴스) 반종빈 기자 bjbin@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