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WHO "지난주 서태평양 지역만 확진자 증가"…한국도 포함

송고시간2022-02-16 17:06

beta

지난주 한국이 포함된 서태평양 지역에서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6일(현지시간) 세계보건기구(WHO)의 주간 역학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7∼13일 전 세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천609만7천642명으로, 전주 대비 19% 감소했다.

한국이 포함된 서태평양 지역(19%)만 전주보다 신규 확진자가 늘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 세계 신규 확진자 19% 감소…스텔스 오미크론, 10개국서 우세종"

귀해진 자가진단키트, 일부 약국 품절
귀해진 자가진단키트, 일부 약국 품절

(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오미크론 변이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폭증하며 자가진단키트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16일 서울 시내 한 약국에 자가진단키트 품절 안내문에 붙어 있다. 2022.2.16
ryousanta@yna.co.kr

(제네바=연합뉴스) 임은진 특파원 = 지난주 한국이 포함된 서태평양 지역에서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6일(현지시간) 세계보건기구(WHO)의 주간 역학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7∼13일 전 세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천609만7천642명으로, 전주 대비 19% 감소했다.

전 세계 신규 확진자는 주간 기준으로 1월 하순 정점을 찍은 뒤 2월 들어서면서 줄어드는 추세다.

지역별로 동남아시아(-37%)와 미주(-32%), 아프리카(-30%) 등 대부분 지역에서 큰 폭으로 감소했다.

다만 한국이 포함된 서태평양 지역(19%)만 전주보다 신규 확진자가 늘었다.

전 세계 누적 확진자는 13일 현재 4억911만1천395명으로 집계됐다.

지난주 신규 사망자는 7만4천494명으로, 전주 대비 4% 증가했다.

지역별로 동지중해(38%)와 서태평양(27%) 등 대부분 지역에서 늘었고, 동남아시아(-9%)만 감소했다.

전 세계 누적 사망자는 13일 기준 580만5천825명으로 보고됐다.

이와 함께 WHO는 최근 들어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BA.1)의 하위 변종인 '스텔스 오미크론'(BA.2) 감염자 수가 전체 오미크론 감염자 가운데 21.09%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특히 지난 14일 기준 BA.2가 중국과 인도, 파키스탄, 몬테네그로, 덴마크 등 10개국에서 우세종으로 자리 잡은 것으로 보고됐다고 WHO는 전했다.

WHO는 초기 자료에 의하면 BA.2가 BA.1보다 전염력이 강한 것으로 보이지만, 중증을 더 유발한다는 증거는 아직 없다고 덧붙였다.

eng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