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 한국 컬링, 스위스에 져 3승 4패…7위로 밀려 4강행 불투명

송고시간2022-02-16 13:04

beta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한국 여자 컬링이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는 4강 진출에 실패할 위기에 몰렸다.

한국 컬링 여자 국가대표 팀 킴(김은정·김경애·김선영·김초희·김영미)은 16일 중국 베이징의 국립 아쿠아틱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풀리그 7차전에서 스위스에 4-8로 졌다.

3승 4패에 머문 한국은 10개 참가국 가운데 7위로 밀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올림픽] 한국이나 스위스냐
[올림픽] 한국이나 스위스냐

(베이징=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한국 여자 컬링 대표팀이 16일 중국 베이징 국립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리그 한국과 스위스의 경기 9앤드에서 심판이 한국팀의 노란색과 스위스팀의 빨간색 스톤의 하우스 중앙에서의 거리를 자를 이용해 재고 있다. 2022.2.16 hwayoung7@yna.co.kr

(베이징=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한국 여자 컬링이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는 4강 진출에 실패할 위기에 몰렸다.

한국 컬링 여자 국가대표 팀 킴(김은정·김경애·김선영·김초희·김영미)은 16일 중국 베이징의 국립 아쿠아틱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풀리그 7차전에서 스위스에 4-8로 졌다.

3승 4패에 머문 한국은 10개 참가국 가운데 7위로 밀렸다.

우리나라는 이날 밤 덴마크(2승 5패), 17일 스웨덴(5승 2패)과 경기에서 모두 이겨야 4강 진출을 바라볼 수 있다.

16일 오전까지 스위스가 7승 1패로 단독 선두를 달리고 스웨덴이 2위, 일본과 캐나다가 4승 3패로 공동 3위다.

[올림픽] 팀 킴, 4강 진출 가능할까
[올림픽] 팀 킴, 4강 진출 가능할까

(베이징=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한국 스킵 김은정이 16일 중국 베이징 국립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리그 한국과 스위스의 경기에서 스톤 투구 후 팀원에게 스위핑을 지시하고 있다. 2022.2.16 hwayoung7@yna.co.kr

우리나라는 4승 4패인 미국과 영국에 이어 7위를 달리고 있다.

역시 10개 팀이 풀리그를 벌여 4강 진출 국가를 정한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때는 5승 4패를 기록한 일본이 4위로 준결승에 오른 바 있어 우리나라도 남은 두 경기에서 다 이기면 4강 희망을 바라볼 수 있다.

한국은 이날 8엔드까지 스위스와 4-4로 접전을 벌였으나 9, 10엔드에서 2실점씩 하며 무너졌다.

특히 9엔드 장면이 아쉬웠다.

우리나라와 스위스의 스톤이 버튼과 비슷한 거리에 놓여 측정까지 한 결과 스위스의 스톤이 중앙에 더 가까운 것으로 나와 격차는 4-6으로 벌어졌다.

[올림픽] 걱정스러운 눈빛으로 스톤 거리측정 지켜보는 한국팀
[올림픽] 걱정스러운 눈빛으로 스톤 거리측정 지켜보는 한국팀

(베이징=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한국 여자 컬링 대표팀이 16일 중국 베이징 국립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리그 한국과 스위스의 경기 9앤드에서 심판이 한국팀의 노란색과 스위스팀의 빨간색 스톤의 하우스 중앙에서의 거리를 자를 이용해 재는 모습을 걱정스러운 모습으로 지켜보고 있다. 2022.2.16 hwayoung7@yna.co.kr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