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북 시장군수들 "균형발전 역행…포스코지주사 서울 설립 중단"

송고시간2022-02-16 11:32

beta

경북 지역 시장·군수들이 포스코 지주사와 미래기술연구원 수도권 설립 중단을 촉구했다.

경북시장군수협의회는 16일 군위군 삼국유사테마파크에서 민선7기 16차 정기회의를 열고 "수도권에 집중하고 지역균형발전에 역행하는 포스코홀딩스와 미래기술연구원 수도권 설립 중단을 촉구한다"며 결의문을 채택했다.

이 단체는 "포스코홀딩스 서울 설립과 미래기술연구원 수도권 설립을 중단하고 포항 설립을 즉각 추진해야 한다"며 "포스코는 지역민이 느끼는 상실감에 대한 채임 있는 자세를 갖고 지역상생협력 대책을 마련하고 철강부문 재투자 및 신사업 입장을 표명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가균형발전 역행하는 포스코"
"국가균형발전 역행하는 포스코"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지난 15일 경북 포항시 남구 괴동동 포스코 본사 앞에서 포항 오천읍개발자문위원회를 비롯한 오천읍 주민 150여명이 포스코지주사 포항 유치를 촉구하는 집회를 하고 있다. 2022.2.15 sds123@yna.co.kr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지역 시장·군수들이 포스코 지주사와 미래기술연구원 수도권 설립 중단을 촉구했다.

경북시장군수협의회는 16일 군위군 삼국유사테마파크에서 민선7기 16차 정기회의를 열고 "수도권에 집중하고 지역균형발전에 역행하는 포스코홀딩스와 미래기술연구원 수도권 설립 중단을 촉구한다"며 결의문을 채택했다.

협의회는 결의문에서 "현재 수도권 집중현상으로 지방 도시는 붕괴 직전이고 이대로 간다면 지방소멸과 함께 국가경쟁력 하락으로 이어져 대한민국 생존 자체를 위협할 것"이라며 "기업도 지역균형발전이란 시대적 소명을 무겁게 받아들이고 사회적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포스코는 임시주주총회를 통해 지주회사 전환을 확정하는 과정에서 지역민과 상생협력을 위한 어떤 소통과 대책도 없어 지역민은 분노하고 있다"며 "지역민 희생을 저버리고 균형발전 흐름에 역행하는 포스코지주사와 미래기술연구원 수도권 설립 추진을 절대 수용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 단체는 "포스코홀딩스 서울 설립과 미래기술연구원 수도권 설립을 중단하고 포항 설립을 즉각 추진해야 한다"며 "포스코는 지역민이 느끼는 상실감에 대한 채임 있는 자세를 갖고 지역상생협력 대책을 마련하고 철강부문 재투자 및 신사업 입장을 표명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