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 피겨 쇼트 6위 유영, 17일 프리에서 메달권 진입 노린다

송고시간2022-02-16 06:17

beta

한국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의 유영과 김예림(이상 수리고)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 나란히 상위권 입상 가능성을 타진한다.

유영과 김예림은 17일 중국 베이징의 캐피털 실내경기장에서 열리는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 출전한다.

도핑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지만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CAS)의 판결에 따라 이번 대회에 출전한 카밀라 발리예바(러시아)가 쇼트프로그램 1위에 이어 17일 프리스케이팅에서도 1위를 지킬 것인지에 관심이 쏠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컬링은 17일 스웨덴과 풀리그 최종전서 4강행 타진

[올림픽] 트리플 플립 '클린' 뒤 우아하게
[올림픽] 트리플 플립 '클린' 뒤 우아하게

(베이징=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유영이 15일 오후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쇼트 프로그램에 출전해 드라마 '레프트오버(leftovers)' 사운드트랙(OST) 음악에 맞춰 연기를 펼치며 마지막 점프 과제인 트리플 플립 점프를 뛴 뒤 착지해 연기를 이어나가고 있다. 2022.2.15 hihong@yna.co.kr

(베이징=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국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의 유영과 김예림(이상 수리고)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 나란히 상위권 입상 가능성을 타진한다.

유영과 김예림은 17일 중국 베이징의 캐피털 실내경기장에서 열리는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 출전한다.

15일 쇼트프로그램에서 유영이 70.34점으로 6위, 김예림은 67.78점으로 9위에 올랐다.

17일 열리는 프리스케이팅에서 선전할 경우 이번 대회 남자 싱글의 차준환(고려대)이 기록한 '톱5'도 바라볼 수 있는 위치다.

더불어 쇼트프로그램 3위에 오른 사카모토 가오리(일본·79.84점)와 격차가 9.5점이어서 프리스케이팅에서 클린 연기를 펼친다면 메달권 진입의 희망도 품어볼 만 하다.

한국 피겨는 여자 싱글에서 '피겨 여왕' 김연아(은퇴)가 2010년 밴쿠버 금메달, 2014년 소치 은메달을 따냈고, 2018년 평창에서는 최다빈(은퇴)이 7위를 기록한 바 있다.

[올림픽] 은반 위에 선 '도핑 파문' 발리예바
[올림픽] 은반 위에 선 '도핑 파문' 발리예바

(베이징=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러시아올림픽위원회(ROC)의 카밀라 발리예바가 15일 오후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쇼트 프로그램에 출전해 키릴 리히터의 '인 메모리엄' 음악에 맞춰 연기를 펼치고 있다.
전날 스포츠중재재판소(CAS)는 도핑 위반 통보를 받은 러시아반도핑기구(RUSADA)가 발리예바의 징계를 철회한 것과 관련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세계반도핑기구(WADA), 국제빙상경기연맹(ISU)이 제기한 이의 신청을 기각했다. 2022.2.15 superdoo82@yna.co.kr

도핑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지만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CAS)의 판결에 따라 이번 대회에 출전한 카밀라 발리예바(러시아)가 쇼트프로그램 1위에 이어 17일 프리스케이팅에서도 1위를 지킬 것인지에 관심이 쏠린다.

발리예바는 7일 끝난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따냈지만 도핑 문제로 인해 시상식이 보류됐고, 이날 여자 싱글에서 우승하거나 메달권에 들더라도 국제올림픽위원회(IOC)에서는 시상식을 열지 않기로 하는 등 그의 출전을 두고 많은 논란이 있는 상태다.

발리예바 역시 15일 쇼트프로그램을 마치고 눈물을 보이는 등 심정적으로 불안한 모습을 내비쳤다.

[올림픽] 팀킴의 하이파이브
[올림픽] 팀킴의 하이파이브

(베이징=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한국 팀킴이 13일 중국 베이징 국립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컬링 여자 단체전 한국과 중국의 경기에서 하이파이브하고 있다. 2022.2.13 hwayoung7@yna.co.kr

여자 컬링 대표팀은 17일 스웨덴과 풀리그 최종전을 치른다.

15일까지 한국이 3승 3패로 6위, 스웨덴은 5승 2패로 2위를 달리고 있다.

우리나라는 4강에 들려면 최소한 5승을 채워야 하는 만큼 스웨덴과 풀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이겨야 4강 진출을 바라볼 수 있을 전망이다.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1,000m에는 김민선(의정부시청)과 김현영(성남시청)이 출전한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