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금 우리 학교는' 보름 만에 미드에 세계 정상 내주고 2위로

송고시간2022-02-14 09:01

beta

넷플릭스 한국 드라마 '지금 우리 학교는'이 보름 만에 글로벌 순위 정상에서 내려왔다.

14일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 패트롤'에 따르면 '지금 우리 학교는'은 전날 기준으로 넷플릭스 TV쇼 부문 전 세계 톱(TOP) 2위를 기록했다.

전날 '지금 우리 학교는'을 밀어내고 1위를 차지한 작품은 11일 공개된 미국 드라마 '애나 만들기'로 독일 출신 상속녀라고 속여 뉴욕 상류 사회에 진출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국·일본 등 23개 국가에선 여전히 1위

웹드라마 '지금 우리 학교는'
웹드라마 '지금 우리 학교는'

[넷플릭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넷플릭스 한국 드라마 '지금 우리 학교는'이 보름 만에 글로벌 순위 정상에서 내려왔다.

14일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 패트롤'에 따르면 '지금 우리 학교는'은 전날 기준으로 넷플릭스 TV쇼 부문 전 세계 톱(TOP) 2위를 기록했다.

'지금 우리 학교는'은 공개 이튿날인 지난달 29일 1위에 올라 지난 12일까지 15일 연속 정상을 지켜왔다.

전날 '지금 우리 학교는'을 밀어내고 1위를 차지한 작품은 11일 공개된 미국 드라마 '애나 만들기'로 독일 출신 상속녀라고 속여 뉴욕 상류 사회에 진출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다.

'지금 우리 학교는' 국가별 순위를 보면 한국을 비롯해 일본, 홍콩, 방글라데시아, 콜롬비아, 인도 등 23개 국가에서 1위를 차지했다. 지난 3일 기준 1위 국가 수(59개)의 절반에 못 미치는 수준이다.

북미와 유럽에서는 프랑스·독일 2위, 영국·이탈리아 3위, 미국·캐나다 4위에 머물렀다.

지금까지 넷플릭스 한국 드라마 가운데 세계 1위 자리에 연속으로 가장 오래 머문 작품은 '오징어 게임'으로 46일간 정상을 유지했고, '지옥'은 10일 연속 1위를 기록했다.

ae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