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 차준환, 김연아 이후 8년 만에 피겨 '톱5'…클로이 김 금메달(종합)

송고시간2022-02-10 23:55

beta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의 간판 차준환(고려대)이 한국 남자 선수 최초로 동계올림픽 '톱5' 성적을 냈다.

차준환은 10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93.59점, 예술점수(PCS) 90.28점, 감점 1점으로 총점 182.87점을 기록했다.

한국 선수가 올림픽 피겨에서 5위 이내에 든 것은 2014년 소치 대회 김연아 은메달 이후 차준환이 8년 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평창 금메달리스트 스켈레톤 윤성빈은 2차 시기까지 12위

컬링 1차전서 캐나다에 7-12 패배, 최고령 이채원 10㎞ 클래식 75위

[올림픽] 차준환의 프리스케이팅
[올림픽] 차준환의 프리스케이팅

(베이징=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차준환이 10일 베이징 캐피털 실내 경기장에서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프리 스케이팅 경기에서 오페라 '투란도트'의 음악에 맞춰 연기를 펼치고 있다.
차준환은 182.87점을 기록해 쇼트프로그램 점수 99.51점을 합한 최종 총점 282.38점으로 본인 개인 최고점을 기록하며 전체 5위에 올랐다. 2022.2.10 superdoo82@yna.co.kr

(베이징=연합뉴스) 김동찬 안홍석 김경윤 기자 =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의 간판 차준환(고려대)이 한국 남자 선수 최초로 동계올림픽 '톱5' 성적을 냈다.

차준환은 10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93.59점, 예술점수(PCS) 90.28점, 감점 1점으로 총점 182.87점을 기록했다.

이틀 전 쇼트프로그램 점수 99.51점을 더해 최종 282.38점을 얻은 차준환은 네이선 첸(미국·332.60점), 가기야마 유마(310.05점), 우노 쇼마(293.00점), 하뉴 유즈루(283.21점·이상 일본)에 이어 5위로 대회를 마쳤다.

한국 선수가 올림픽 피겨에서 5위 이내에 든 것은 2014년 소치 대회 김연아 은메달 이후 차준환이 8년 만이다. 남자 선수로는 최초다.

종전 한국 선수의 올림픽 피겨 최고 순위는 2018년 평창 대회 차준환의 15위였다.

쇼트프로그램 4위였던 차준환은 자코모 푸치니의 투란도트에 맞춰 연기를 했으나 첫 번째 점프 과제인 4회전 점프, 쿼드러플 토루프 점프를 시도하다 넘어져 수행점수(GOE) 3.80점이 깎였다.

이후로는 실수 없이 수준 높은 경기력을 보인 차준환은 지난달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4대륙선수권대회에서 자신이 세운 한국 남자 싱글 공인 최고점(273.22점)을 경신했다.

[올림픽] 네이선 첸 '확신의 웃음'
[올림픽] 네이선 첸 '확신의 웃음'

(베이징=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미국의 네이선 첸이 10일 베이징 캐피털 실내 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프리 스케이팅 경기에서 연기를 마친 뒤 기뻐하고 있다. 2022.2.10 hwayoung7@yna.co.kr

첸과 하뉴의 라이벌 대결에 관심이 쏠린 이번 대회 피겨 남자 싱글에서는 결국 첸이 금메달을 차지했다.

첸은 8일 쇼트프로그램 세계기록 113.97점을 받았고, 이날 프리스케이팅에서도 총점 218.63점을 받아 2위 가기야마를 20점 이상 차이로 제치고 우승했다.

반면 하뉴는 이날 쿼드러플 악셀 점프(공중 4회전반)에 도전했으나 실패하고 넘어지면서 첫날 쇼트프로그램 8위 부진을 씻어내지 못했다.

클로이 김
클로이 김

[UPI=연합뉴스]

교포 선수 클로이 김(미국)은 스키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에서 올림픽 2연패를 달성했다.

클로이 김은 이날 중국 허베이성 장자커우에서 열린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 결선에서 94.00점을 받아 90.25점을 기록한 케랄트 카스텔레(스페인)를 따돌리고 우승했다.

1998년 나가노 대회부터 올림픽 정식 종목이 된 여자 스노보드 하프파이프에서 올림픽 2연패를 달성한 선수는 올해 클로이 김이 처음이다.

클로이 김은 1차 시기에서 프런트 1080, 백사이드 1080 등 3회전 기술을 여유 있게 성공하며 94.00점을 받았고, 이 점수는 결선에서 경쟁한 다른 11명이 끝내 넘을 수 없는 점수가 됐다.

클로이 김은 2, 3차 시기에서 세 바퀴 반을 도는 1260을 시도하다가 계속 넘어졌지만 1차 시기 점수만으로도 3차 시기를 시작하기 전에 이미 금메달을 확정할 만큼 압도적인 기량을 뽐냈다.

8일 스피드스케이팅 김민석(성남시청)이 동메달, 9일 쇼트트랙 황대헌(강원도청)이 금메달을 획득한 한국은 10일에는 메달 소식을 전하지 못했다.

[올림픽] 윤성빈 질주
[올림픽] 윤성빈 질주

(베이징=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윤성빈이 10일 중국 베이징 옌칭의 국립 슬라이딩 센터에서 열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남자 스켈레톤 2차 시기에서 힘차게 질주하고 있다. 2022.2.10 pdj6635@yna.co.kr

2018년 평창올림픽 스켈레톤 금메달리스트 윤성빈(강원도청)은 이날 1, 2차 시기 합계 2분 02초 43을 기록해 출전 선수 25명 중 12위에 올랐다.

함께 나간 정승기(가톨릭관동대)가 2분 02초 22로 10위에 자리했다.

크리스토퍼 그로티어가 2분 00초 33으로 1위, 악셀 융크가 2분 01초 03으로 2위에 올라 독일 선수들이 강세를 보였고 홈 코스의 옌원강(중국)이 2분 01초 08로 3위를 기록했다.

스켈레톤은 총 4차 시기까지 기록을 더해 순위를 정하며 3, 4차 시기는 11일에 진행된다.

[올림픽] 김은정 '정확한 위치로'
[올림픽] 김은정 '정확한 위치로'

(베이징=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10일 오후 중국 베이징 국립 아쿠아틱 센터에서 열린 컬링 여자 단체전 한국과 캐나다의 경기에서 김은정이 스톤을 투구하고 있다. 2022.2.10 hwayoung7@yna.co.kr

2018년 평창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컬링 여자부 단체전 첫 경기에서는 한국이 캐나다에 7-12로 졌다.

한국은 11일 영국과 2차전을 치른다. 영국은 1차전에서 스웨덴을 8-2로 물리쳤다.

크로스컨트리 10㎞ 클래식에 출전한 이의진(경기도청)은 34분 7초 9로 출전 선수 98명 중 72위, 41세로 한국 선수단 최고령인 이채원(평창군청)은 34분 45초 5로 75위에 올랐다.

루지 팀 계주에서는 프리쉐 아일린 크리스티나(경기도청), 임남규(경기도루지연맹), 박진용(경기도청), 조정명(강원도청)이 팀을 이뤄 나갔으나 3분 11초 238로 14개 출전국 가운데 13위에 머물렀다.

한국은 금메달 1개, 동메달 1개로 호주, 체코와 함께 메달 순위 공동 15위에 올랐다.

금메달 6개를 따낸 독일이 선두를 달리고 노르웨이(금5), 오스트리아, 미국, 네덜란드, 스웨덴(이상 금4) 순으로 상위권을 형성하고 있다.

emailid@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9YvDDTC5kxA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