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복지 사각지대 미혼모 출산·양육·자립 지원시설 경주에 건립

송고시간2022-02-10 16:27

beta

경북 경주에 미혼모 자립을 돕는 복지시설이 들어섰다.

경주시와 사회복지법인 자선단은 10일 구정동 모자가족 복지시설인 '애가원' 내에서 미혼모자 가족복지시설 '누리영타운' 운영에 들어갔다.

도내에 미혼모와 자녀 양육을 지원하는 시설은 있었지만 출산·양육·자립을 돕는 시설은 이곳이 처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주 미혼모 자립 지원시설 누리영타운 개소식
경주 미혼모 자립 지원시설 누리영타운 개소식

[경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경주에 미혼모 자립을 돕는 복지시설이 들어섰다.

경주시와 사회복지법인 자선단은 10일 구정동 모자가족 복지시설인 '애가원' 내에서 미혼모자 가족복지시설 '누리영타운' 운영에 들어갔다.

시와 자선단은 5억2천300여만원을 들여 애가원의 남는 시설을 이용해 2층 규모 누리영타운을 만들었다.

누리영타운은 개별 화장실이 딸린 생활실 6곳, 공동육아실, 주방, 상담실, 사무실, 산후 회복실, 교양·교육실을 갖췄다.

저소득 미혼모는 최장 1년 6개월간 이곳에서 생활하면서 출산·양육에 필요한 서비스와 직업교육 등을 받을 수 있다.

입소 대상은 미혼 임신부와 출산 후 6개월 미만 자녀가 있는 미혼모다.

도내에 미혼모와 자녀 양육을 지원하는 시설은 있었지만 출산·양육·자립을 돕는 시설은 이곳이 처음이다.

송미호 사회복지법인 자선단 상임이사는 "누리영타운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미혼 임신부의 안전한 출산과 산후조리, 양육 등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경주 미혼모 자립 지원시설 누리영타운 개소식
경주 미혼모 자립 지원시설 누리영타운 개소식

[경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주 미혼모 자립 지원시설 누리영타운 개소식
경주 미혼모 자립 지원시설 누리영타운 개소식

[경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