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베트남 '초등생 체벌 논란' 교사, 결국 해고…당국 "엄정 처리"

송고시간2022-02-09 12:48

beta

베트남에서 초등학교 교사가 학생들에게 체벌을 가했다가 논란이 일자 결국 해고됐다.

9일 현지매체인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북부 하이퐁시의 끼엔 투이 교육 당국은 초등학교 여교사인 부 티 호아이(24)가 교사 행동 지침을 위반했다면서 해고 조치했다.

하이퐁시 교육 당국은 이번 사례를 엄정하게 처리하라고 지침을 내렸고 해당 교사는 결국 교직을 그만두게 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가족들이 소셜미디어에 공개…교육 당국 "엄정하게 처리"

체벌(일러스트)
체벌(일러스트)

제작 김동임(디지털뉴스부 김동임 인턴사원)

(하노이=연합뉴스) 김범수 특파원 = 베트남에서 초등학교 교사가 학생들에게 체벌을 가했다가 논란이 일자 결국 해고됐다.

9일 현지매체인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북부 하이퐁시의 끼엔 투이 교육 당국은 초등학교 여교사인 부 티 호아이(24)가 교사 행동 지침을 위반했다면서 해고 조치했다.

교육 당국에 따르면 호아이는 지난달 14일 남학생 3명이 숙제를 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나무 자로 엉덩이를 때렸다.

이후 해당 학생들은 아파서 교실 의자에 앉을 수 없을 뿐 아니라 두려워서 더 이상 학교에 나갈 수 없다며 등교를 거부했다.

또 학생들의 가족이 이같은 사실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면서 사회적으로 논란이 일었다.

해당 교사는 교육 당국에 자신이 직접 아이들을 때린 게 아니라 다른 학생들을 시켜서 체벌을 가했다고 진술했다.

또 문제가 불거지자 학생들의 집을 직접 방문해 사과했다.

그러나 하이퐁시 교육 당국은 이번 사례를 엄정하게 처리하라고 지침을 내렸고 해당 교사는 결국 교직을 그만두게 됐다.

아울러 학교장도 견책 조치 됐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bums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