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靑, '민주당 정권 범죄' 윤석열 발언에 "부적절…매우 불쾌"(종합)

송고시간2022-02-09 12:46

청와대 본관
청와대 본관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24일 촬영한 청와대 본관. 2021.6.24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박경준 기자 = 청와대는 9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가 언론 인터뷰에서 검찰 등과 관련해 현 정부를 직접적으로 비난한 데 대해 "매우 불쾌하다"고 밝혔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이날 기자들을 만나 "언론에 윤 후보께서 하신 말씀이 보도됐다. 매우 부적절하다는 입장을 밝힌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아무리 선거라지만 지켜야 할 선이 있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어느 내용에 문제를 제기하는 것인가'라는 물음에 이 관계자는 "'(민주당 정권이) 검찰을 이용해 얼마나 많은 범죄를 저질렀나'라는 부분이 불쾌하다는 것"이라고 대답했다.

청와대의 이날 반응은 문재인 정부를 범죄 집단으로 매도하는 듯한 언사에 반발하는 한편, 스스로 성과로 자평하는 검경 수사권 조정 등 권력기관 개혁을 노골적으로 비난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해당 언급은 중앙일보가 이날 보도한 윤 후보와의 인터뷰에서 나왔다.

윤 후보는 자신이 대통령이 되면 '검찰 공화국'이 될 것이라는 여당의 주장을 두고 "검찰 공화국 같은 소리 하지도 말라"며 "수사도 못 하게 검찰총장을 직무 배제하고 총장을 파출소 수사관만도 못하게 짓밟은 사람이 누군가"라고 반문했다.

이어 "대통령이나 법무부 장관이 눈만 한번 바로 뜨면 밟히는 데가 검찰"이라면서 "민주당 정권 사람은 검찰 공화국이라는 말을 입에 담을 자격이 없다"고 지적했다.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