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에어부산, 작년 무착륙 국제관광비행 이용실적 최다

송고시간2022-02-09 10:26

beta

에어부산이 지난해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을 운영한 항공사 중 가장 많은 운항 횟수와 탑승객 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에어부산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8개 항공사는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을 269회 운항했으며, 2만8천607명이 해당 상품을 이용했다.

에어부산은 지난해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을 김해공항 27회, 김포공항 20회, 인천공항 20회 운항했고, 전체 평균 탑승률은 81%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67회 운항에 7천727명 탑승…전체 이용객 4명 중 1명꼴

에어부산 에어버스 A321neo
에어부산 에어버스 A321neo

[에어부산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부산=연합뉴스) 박성제 기자 = 에어부산이 지난해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을 운영한 항공사 중 가장 많은 운항 횟수와 탑승객 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에어부산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8개 항공사는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을 269회 운항했으며, 2만8천607명이 해당 상품을 이용했다.

에어부산은 이중 67회(24.9%) 운항해 7천727명(27%)의 탑승객을 기록해 이용실적이 가장 많았다.

지난해 무착륙 국제관광비행 전체 이용객 4명 중 1명이 에어부산을 이용한 셈이다.

에어부산은 지난해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을 김해공항 27회, 김포공항 20회, 인천공항 20회 운항했고, 전체 평균 탑승률은 81%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다채로운 기내 이벤트와 면세 구매 혜택, 차별화된 상공 안내 서비스 등으로 가장 많은 운항 횟수·탑승객을 기록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에어부산은 2월 한 달 동안 무착륙 국제관광비행을 김해공항 3회, 김포공항 4회, 인천공항에서 2회 운항한다.

psj1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