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과기정통부, 자율주행 기술개발에 283억원 추가투입

송고시간2022-02-09 12:00

beta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자율주행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올해 기술개발에 283억원을 추가 지원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이번 추가 지원으로 과기정통부는 2027년까지 자율주행 기술 개발에 총 1천997억원을 들일 계획이다.

과기정통부는 올해 자율주행차량 데이터·통신 보안성 평가기술과 네트워크 과부하 방지 기술 등 2개 과제에 99억원을, 커넥티드 자율주행을 위한 5G-NR-V2X(차량-사물 통신) 성능검증과 레벨4 이상 자율주행 서비스 지원을 위한 5G-NR-V2X 통신기술 등 2개 과제에 283억원을 지원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레벨4 이상 자율주행 기술 추진…2027년까지 1천997억원 지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자율주행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올해 기술개발에 283억원을 추가 지원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앞서 '레벨 4 이상' 자율주행 상용화를 목표로 2027년까지 1천714억원의 예산을 투입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번 추가 지원으로 과기정통부는 2027년까지 자율주행 기술 개발에 총 1천997억원을 들일 계획이다.

자율주행 레벨 4는 차량 스스로 상황을 인지하고 판단해 비상시에도 운전자의 개입이 불필요한 수준이다.

현재 자율주행차 수준은 자율주행기능이 운전자를 보조하는 레벨 0∼2로 평가된다.

과기정통부는 올해 자율주행차량 데이터·통신 보안성 평가기술과 네트워크 과부하 방지 기술 등 2개 과제에 99억원을, 커넥티드 자율주행을 위한 5G-NR-V2X(차량-사물 통신) 성능검증과 레벨4 이상 자율주행 서비스 지원을 위한 5G-NR-V2X 통신기술 등 2개 과제에 283억원을 지원한다.

과기정통부는 국토교통부와 함께 자율주행차량 통신방식 단일 표준화를 위한 실증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올해는 이동통신 기반의 LTE-V2X 기능 실증을, 내년부터는 고속도로에서 이동통신과 무선랜 기반의 WAVE 방식을 병행하는 시범사업을 할 계획이다. 이를 토대로 양 부처는 2024년 이후 단일 표준화를 시도한다.

송상훈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자율주행 핵심인 인공지능(AI), 차량통신 등 ICT(정보통신기술) 융합기술 확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jung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