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공지능이 근로자 스트레스 분석해 맞춤형 해소법 제공

송고시간2022-02-09 09:34

beta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근로자 생체 데이터를 실시간 측정해 스트레스 상태를 분석한 뒤 맞춤형 해소법을 제공하는 인공지능(AI) 기반 플랫폼을 개발 중이라고 9일 밝혔다.

실시간으로 직무 일정을 관찰해 업무 일정을 고려한 개인 맞춤형 스트레스 해소법을 제공하는 것도 특징이다.

윤대섭 인지·교통ICT연구실장은 "문화권별로 다양한 스트레스 정보 수집·분석, 스트레스 해소법 선호도에 대한 문화적 차이를 반영하기 위해 유럽 컨소시엄과 함께 국가별 온라인 설문조사 결과도 분석 중"이라며 "국내외 디지털 헬스업체 등에 기술이전해 개인 헬스케어 서비스 확산에도 기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자통신연구원, 앱 형태 '웰마인드' 플랫폼 개발 중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연구진이 스트레스 측정·해소 플랫폼(웰마인드)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2022.2.9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연구진이 스트레스 측정·해소 플랫폼(웰마인드)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2022.2.9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김준호 기자 =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근로자 생체 데이터를 실시간 측정해 스트레스 상태를 분석한 뒤 맞춤형 해소법을 제공하는 인공지능(AI) 기반 플랫폼을 개발 중이라고 9일 밝혔다.

ETRI가 개발 중인 '웰마인드'(WellMind)는 앱(App) 형태이다.

기존 착용형(웨어러블) 기기도 맥파·심전도·뇌파·피부전도도·피부온도 등 다양한 생체신호를 수집하지만, 개인이 느끼는 스트레스 유발요인이 다양해 상당한 오차가 발생했다.

웰마인드는 웨어러블 기기뿐만 아니라 센서와 연동해 온도·습도·소음·미세먼지·조명 등 근무환경과 근무시간·업무 일정 등 작업 정보까지 종합적으로 고려해 더욱 정밀하게 직장 내 스트레스를 측정한다.

실시간으로 직무 일정을 관찰해 업무 일정을 고려한 개인 맞춤형 스트레스 해소법을 제공하는 것도 특징이다.

사용자의 스트레스 정도와 선호도에 따라 차 마시기, 음악 듣기, 스트레칭, 명상 등 가장 효과적인 방법을 제공한다.

스트레스 측정·해소 플랫폼(웰마인드) 기술 개념도
스트레스 측정·해소 플랫폼(웰마인드) 기술 개념도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앱을 통해 스트레스 해소 전·후 상태변화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어 스트레스 관리가 쉽고, 근로자의 업무능률·생산성 향상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연구진은 현재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가상현실(VR) 콘텐츠 제작을 완료했다.

윤대섭 인지·교통ICT연구실장은 "문화권별로 다양한 스트레스 정보 수집·분석, 스트레스 해소법 선호도에 대한 문화적 차이를 반영하기 위해 유럽 컨소시엄과 함께 국가별 온라인 설문조사 결과도 분석 중"이라며 "국내외 디지털 헬스업체 등에 기술이전해 개인 헬스케어 서비스 확산에도 기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에는 우리나라와 핀란드, 오스트리아, 스페인, 포르투갈 등 5개국 17개 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kjun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