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올해 주택가 주차장 3천면 이상 추가 확보"(종합)

송고시간2022-02-09 10:12

beta

서울시는 고질적인 주택가 주차난을 완화하기 위해 올해 총 3천5면의 주차장을 추가로 확보한다고 9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공동주택을 제외한 시내 주택가 주차장 확보율(자동차 대수 대비 주차 면수)은 2020년 기준 63.6%에 그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보조금 대상에 지하철 역세권 추가…학교·공원 등 공공부지 활용

종로구 삼청공원 주차장 부지
종로구 삼청공원 주차장 부지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시는 고질적인 주택가 주차난을 완화하기 위해 올해 총 3천5면의 주차장을 추가로 확보한다고 9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공동주택을 제외한 시내 주택가 주차장 확보율(자동차 대수 대비 주차 면수)은 2020년 기준 63.6%에 그친다. 서울 내 총 426개의 행정동 가운데 122개동(28.6%)은 주차장 확보율이 50%에도 미치지 못한다.

시는 우선 노후 주택가 내 공영주차장을 늘리기 위해 주차장 조성 보조금 지원기준을 완화한다. 지원 기준인 주차장 확보율을 산정할 때 주차장이 있는 아파트는 제외하고, 지하철 역세권도 보조금 대상에 추가한다. 단일역은 반경 100m 이내, 환승역은 반경 300m 이내가 지원 대상에 새로 포함된다. 이미 시비 지원을 받은 주차장도 주차공간을 늘리거나 입체화할 경우 보조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주차환경이 열악한 곳에는 시가 직접 주차장을 건설한다. 시는 주차장 확보율이 낮은 지역을 우선 검토해 신규 주차장을 조성할 계획이다. 신규 검토 대상지는 용산구 이촌1동, 구로구 구로1동, 강서구 가양1·3동, 노원구 월계3동 등이다.

학교·공원 등 공공부지도 적극적으로 활용해 올해 학교 2곳(중구 장원중·중랑구 혜원여고), 공원 3곳(관악구 상도근린공원·종로구 삼청공원·서초구 양재천근린공원)에 주차장 건설을 추진한다.

백호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다양한 주차정책을 통해 주차장을 조성할 계획"이라며 "자치구와 협력해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주차장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초구 양재천근린공원 주차장 부지
서초구 양재천근린공원 주차장 부지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